70대 할머니 무릎 꿇린 갑질 사장 "머리 숙여 사죄"

입력 2021-11-27 17:31

(출처=유튜브 채널 구제역 캡처)
(출처=유튜브 채널 구제역 캡처)

가게 우편함에 전단을 넣었다는 이유로 70대 할머니에게 무릎을 꿇으라고 한 미용실 사장이 사과했다.

27일 미용실 사장은 자신이 운영하는 블로그에 '전단지 어머니 관련 사과글'을 올렸다.

그는 "정확하게 사과받고 싶어서 어머니 무릎을 꿇게 했다"며 "입이 두 개라도 할 말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어머니께 연락을 드려 사죄했다"며 "제 잘못 인정하고, 제 모자란 행동으로 화가 난 모든 분께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3월 미용실 사장은 우편함에 전단을 넣었다는 이유로 70대 할머니에게 항의하다가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출동하자 놀란 할머니는 사자에게 무릎을 꿇고 사과했고, 경찰은 할머니를 일으켜 세운 뒤 상황을 마무리했다.

이 사건은 최근 한 유튜버가 공개하면서 알려졌다. 이 유튜버는 “과연 이 할머니가 얼마나 큰 잘못을 했기에 자기 손주뻘도 되지 않는 미용실 사장에게 무릎을 꿇고 용서를 구하고 있는 거겠냐”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825,000
    • -2.23%
    • 이더리움
    • 3,834,000
    • -3.62%
    • 비트코인 캐시
    • 458,500
    • -1.27%
    • 리플
    • 905.7
    • -2.91%
    • 라이트코인
    • 172,400
    • -6.66%
    • 에이다
    • 1,812
    • -3.72%
    • 이오스
    • 3,374
    • -3.02%
    • 트론
    • 82.55
    • -5.07%
    • 스텔라루멘
    • 306.1
    • -1.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000
    • -2.53%
    • 체인링크
    • 28,060
    • -7.42%
    • 샌드박스
    • 5,400
    • -7.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