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사망] 김진태 "유족들이 조문에 큰 용기 필요했겠다고 말해"

입력 2021-11-24 14:58

(유혜림 기자 wiseforest@)
(유혜림 기자 wiseforest@)

김진태 국민의힘 이재명비리국민검증특위 위원장이 24일 전 대통령 전두환 씨의 빈소를 찾아 "여기 오는 것도 큰 용기가 필요했겠다"라는 유족과의 대화를 밝혔다.

이날 김 위원장은 전 씨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을 찾은 뒤 취재진과 만나 이같이 말하며 "여러분들(취재진) 때문에 그 얘기 하시더라. 저는 별 얘기 안 드렸다"라고 했다.

김 위원장은 고인에 대한 평가에 "돌아가신 분을 기리기 위해서 조문하러 온 것"이라며 말을 아꼈다. 이어 "특히 여기(장례식장)가 너무 한산할 듯하여 이렇게 다녀가는 게 마음이 편할 것 같아 온 것뿐이다"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117,000
    • -1.78%
    • 이더리움
    • 3,892,000
    • -3.92%
    • 비트코인 캐시
    • 458,800
    • -2.59%
    • 리플
    • 920.8
    • -2.23%
    • 라이트코인
    • 176,800
    • -0.17%
    • 에이다
    • 1,814
    • +6.77%
    • 이오스
    • 3,434
    • -3.02%
    • 트론
    • 85.1
    • +0.91%
    • 스텔라루멘
    • 305.9
    • -1.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3,400
    • -2.2%
    • 체인링크
    • 28,970
    • -7.3%
    • 샌드박스
    • 5,575
    • -6.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