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전두환 국가장 얘기는 감히 입에 올리지 않기를"

입력 2021-11-23 11:12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  (고이란 기자 photoeran@)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 (고이란 기자 photoeran@)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가 23일 고 전두환 전 대통령 사망과 관련 "성찰 없는 죽음은 그조차 유죄"라며 "역사를 인식한다면 국가장 얘기는 감히 입에 올리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날 심상정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전두환 씨가 끝내 진실을 밝히지 않고, 광주 학살에 대한 사과도 없이 떠났다. 역사의 깊은 상처는 오로지 광주시민들과 국민의 몫이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심 후보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군의 시민 학살에 대한 진실 규명도 강조했다. 또 5.18 유족에게도 위로의 말도 함께 전했다.

심 후보는 "전두환 씨는 떠났지만, 전두환의 시대가 정말 끝났는지? 이 무거운 질문은 여전히 남아 있다"며 "그렇기에 오월의 빛을 되찾는 일은 중단 없이 지속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늘에 가리어진 진실들을 발굴하고, 책임자들에게 단호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036,000
    • -3.9%
    • 이더리움
    • 5,009,000
    • -5.54%
    • 비트코인 캐시
    • 537,500
    • -8.35%
    • 리플
    • 973.4
    • -8.25%
    • 라이트코인
    • 180,500
    • -10.78%
    • 에이다
    • 1,635
    • -6.94%
    • 이오스
    • 3,670
    • -6.69%
    • 트론
    • 101.5
    • -6.8%
    • 스텔라루멘
    • 328.1
    • -11.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4,600
    • -8.02%
    • 체인링크
    • 22,560
    • -10.94%
    • 샌드박스
    • 6,340
    • -12.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