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NDF 1181.1/1181.9, 0.45원 하락..S&P500 상승vs달러화 강세

입력 2021-11-12 08:33

역외환율은 사흘만에 하락했다. 다만 낙폭은 크지 않았다. 뉴욕증시에서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가 상승한 반면,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달러화지수가 강세를 보인 것이 대조를 이뤘기 때문이다. S&P500 지수는 기업실적 호조 전망과 반도체 관련주 강세가 영향을 미친 반면, 달러화지수는 미 연준(Fed)의 조기 통화긴축 가능성에 16개월래 최고치를 경신했다.

11일(현지시간)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81.1/1181.9원에 최종 호가되며 거래를 마쳤다. 이는 최근 1개월물 스왑포인트 +1.15원(서울외환중개 기준)을 감안하면 전장 현물환 종가(1180.8원) 대비 0.45원 내린 것이다.

달러·엔 환율은 114.07엔을, 유로·달러 환율은 1.1449달러를, 달러·위안은 6.3925위안을 각각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6 15:2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277,000
    • -1.58%
    • 이더리움
    • 1,485,000
    • -2.81%
    • 비트코인 캐시
    • 137,200
    • -2.9%
    • 리플
    • 423.3
    • -1.83%
    • 위믹스
    • 3,362
    • -3.11%
    • 에이다
    • 601.5
    • -2%
    • 이오스
    • 1,285
    • -1.15%
    • 트론
    • 89.24
    • -1.01%
    • 스텔라루멘
    • 141.8
    • -2.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900
    • -5.09%
    • 체인링크
    • 8,265
    • -3.11%
    • 샌드박스
    • 1,611
    • +2.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