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국감] 정영애 장관, 여가부 폐지론에 "정치적 사건 대응 못해…본연의 기능 할 것"

입력 2021-10-22 16:40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여성가족위원회의 여성가족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여성가족위원회의 여성가족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정영애 여가부 장관이 '여성가족부 폐지론'에 대한 의견을 묻는 야당 의원의 질문에 "여가부의 정책은 여전히 중요하다. 본연의 기능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정 장관은 22일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여가부 국정감사에서 양금희 국민의힘 의원이 여가부 폐지 여론에 대한 입장을 묻자 이같이 말했다.

이날 이양수 국민의힘 의원은 "지난해 박원순 전 서울시장과 오거돈 전 부산시장 문제가 불거졌을때 여가부가 잘못 운영되고 있다는 여론이 72%였다"고 지적했다.

정 장관은 "우리나라 성평등과 포용·배려가 필요한 집단에 대한 여가부의 정책은 여전히 중요하다"면서 "지난해 여러 정치적 사건과 관련해 여가부가 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했다"고 했다.

정 장관은 정의기억연대(정의연·옛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후원금 유용 혐의와 관련 공소장 범죄 사실을 확인했느냐는 양 의원의 질의에 대해 "저희가 관련된 부분에 관해서는 확인했다"고 밝혔다.

보조금 환수 문제에 대해서는 "주무관청이 외교부"라며 "외교부의 청산 절차를 통해 여가부 비용을 회수할 수 있도록 외교부에 재산보전 협조 요청을 2∼3월에 이미 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582,000
    • -6.57%
    • 이더리움
    • 5,159,000
    • -0.65%
    • 비트코인 캐시
    • 592,000
    • -9.13%
    • 리플
    • 1,051
    • -6.66%
    • 라이트코인
    • 202,500
    • -11.53%
    • 에이다
    • 1,748
    • -7.12%
    • 이오스
    • 3,905
    • -16.02%
    • 트론
    • 108.8
    • -5.72%
    • 스텔라루멘
    • 371.5
    • -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7,900
    • -8.2%
    • 체인링크
    • 25,530
    • -9.66%
    • 샌드박스
    • 7,345
    • +2.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