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 사용자 1000만 명 돌파

입력 2021-10-07 09:57

▲SK텔레콤은 인공지능을 통해 운전 중 길찾기·음악 재생은 물론, 차량 기능 제어까지 가능한 자동차 전용 AI 플랫폼 ‘누구 오토(NUGU auto)’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은 인공지능을 통해 운전 중 길찾기·음악 재생은 물론, 차량 기능 제어까지 가능한 자동차 전용 AI 플랫폼 ‘누구 오토(NUGU auto)’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 월 사용자가 1000만 명을 돌파했다. SKT는 누구 플랫폼을 지속 확대해 언제 어디서나 AI를 만날 수 있는 ‘누구 에브리웨어’를 지향할 계획이다.

SKT는 9월 한 달간 ‘T전화 x 누구’ㆍ’TMAP x 누구’ㆍ’B tv x 누구’ㆍ‘누구 스피커’ 등 다양한 ‘누구’ 플랫폼의 사용자 현황을 확인한 결과 1022만여 명의 고객들이 누구를 한 번 이상 사용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

SKT는 2016년 AI 스피커 ‘누구’를 선보인 이후 TMAPㆍB tvㆍ키즈폰ㆍT전화 등 다양한 분야로 사용영역을 확장했다. 2018년에는 AI 서비스를 간편하게 개발할 수 있는 오픈 플랫폼 ‘누구 디벨로퍼스’를 공개했고, 2019년에는 ‘누구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NUGU SDK)’를 외부에 공개해 다양한 요구를 가진 제조업체 및 개발자들이 보다 손쉽게 자신의 서비스와 상품에 ‘누구’를 적용할 수 있도록 했다.

SKT는 이러한 고객 접점 확장을 통해 ‘누구’를 단순한 AI 서비스가 아닌 AI 플랫폼으로 발전시켜왔으며, 궁극적으로는 고객의 생활 속 모든 순간에 ‘누구’가 함께하는 ‘누구 에브리웨어(NUGU everywhere)’를 지향하고 있다. SKT는 ‘누구 에브리웨어’를 목표로 집(B tv x 누구ㆍ누구 스피커 등), 자동차(TMAP x누구ㆍ누구 오토 등), 커뮤니케이션(T전화 x 누구ㆍ누구 버즈ㆍ누구 케어콜 등)까지 영역을 넓혀왔으며, 앞으로도 ‘누구’ 적용 기기와 서비스를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SKT는 ‘누구’ 사용자 1000만 명 돌파를 기념해 31일까지 고객 감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가를 원하는 고객은 ‘T전화 x 누구’ㆍ’TMAP x 누구’ㆍ‘누구 스피커’ 등 ‘누구’를 사용할 수 있는 기기 또는 서비스에서 “아리아, 파이팅!”이라고 말하고 안내에 따라 이벤트 페이지에 참여 정보를 등록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775,000
    • -0.03%
    • 이더리움
    • 1,611,000
    • +0.56%
    • 비트코인 캐시
    • 151,500
    • +1.13%
    • 리플
    • 477
    • +0.27%
    • 위믹스
    • 3,700
    • +0.43%
    • 에이다
    • 656.1
    • +1.72%
    • 이오스
    • 1,333
    • +1.68%
    • 트론
    • 85.48
    • +1.53%
    • 스텔라루멘
    • 161.2
    • -2.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850
    • -0.73%
    • 체인링크
    • 9,245
    • +0.22%
    • 샌드박스
    • 1,613
    • -4.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