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중재법, 본회의 상정 다시 보류… 민주당, '국회 특위' 구성 제안

입력 2021-09-29 18:49

(이투데이)
(이투데이)

더불어민주당은 29일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처리하지 않고, 국회 차원의 특위를 구성해 추가 논의할 방침이다.

고용진 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언론중재법을 금일 (본회의에) 상정해 처리하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는 "국회 내 특위를 구성해 언론중재법과 정보통신망법, 방송법, 신문법 등을 함께 언론개혁이란 취지 하에 같이 논의하는 것으로 최고위원들의 의견이 일치했다"고 밝혔다.

이외에 정찬민 국민의힘 의원의 체포동의안에 대해선 "오늘(29일) 본회의를 열어 반드시 처리해야 한다는 지도부의 일치된 요구가 있었다"고 언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614,000
    • +0.71%
    • 이더리움
    • 2,880,000
    • -3.1%
    • 비트코인 캐시
    • 347,000
    • -2.86%
    • 리플
    • 718.3
    • -3.67%
    • 라이트코인
    • 129,500
    • -1.75%
    • 에이다
    • 1,214
    • -6.11%
    • 이오스
    • 2,642
    • -2%
    • 트론
    • 66.3
    • -2.59%
    • 스텔라루멘
    • 229.8
    • -1.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500
    • -8.14%
    • 체인링크
    • 17,920
    • -5.98%
    • 샌드박스
    • 3,535
    • -0.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