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휴마시스, 코로나19 진단키트 미국 공급 소식에 급등세

입력 2021-09-23 10:03

휴마시스가 셀트리온과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의 미국 국방부에 공급한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23일 오전 9시 53분 현재 휴마시스는 전일 대비 23.47% 오른 1만8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셀트리온은 이날 미국 국방부에 코로나19 항원 신속진단키트 '디아트러스트'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디아트러스트는 셀트리온과 휴마시스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로,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15분 이내에 확인할 수 있다.

셀트리온의 자회사 셀트리온USA가 미 국방부 산하 조달청(DLA)이 진행하는 구매 사업에서 공급업체로 최종 선정돼 빠르면 다음 달부터 군 시설, 요양원 등 미국 내 2만5000개 지정 조달처로 디아트러스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계약 기간은 내년 9월 16일까지며 계약 규모는 상황에 따라 최대 7382억 원까지 늘어날 수 있다. 이는 이번에 선정된 공급 업체 중 가장 큰 규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667,000
    • -2.37%
    • 이더리움
    • 3,836,000
    • -3.55%
    • 비트코인 캐시
    • 458,800
    • -1.1%
    • 리플
    • 902.6
    • -2.88%
    • 라이트코인
    • 171,200
    • -7.31%
    • 에이다
    • 1,804
    • -2.85%
    • 이오스
    • 3,380
    • -3.01%
    • 트론
    • 83.12
    • -4.12%
    • 스텔라루멘
    • 304.2
    • -1.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300
    • -2.38%
    • 체인링크
    • 28,060
    • -6.12%
    • 샌드박스
    • 5,400
    • -6.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