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총리 “카카오, 문어발식 확장 의심”

입력 2021-09-13 21:10

▲김부겸 국무총리가 1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열린 정치 분야 대정부 질문에 출석해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1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열린 정치 분야 대정부 질문에 출석해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카카오에 대해 “문어발식 확장을 한 게 아닌가 하는 의심이 드는 것은 사실”이라며 강력한 규제 가능성을 언급했다.

김 총리는 13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용호 무소속 의원은 이날 카카오가 골목상권까지 진출해 논란이 일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김 총리는 “핀테크 선두주자로 이점을 받아온 것 같은데, 그 결과가 문어발식 확장으로 나타났다면 어떤 형태로든 감시, 감독이 있어야 한다”고 언급했다.

또 “(카카오를 비롯한) 새로운 플랫폼 기업이 혁신을 이루는 게 아니라 오히려 독점적 재벌들이 하던 행태를 되풀이한다면 이에 대한 감시와 감독이 들어가야 하고 필요하면 강제적 조치도 해야 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976,000
    • +3.13%
    • 이더리움
    • 3,903,000
    • +3.53%
    • 비트코인 캐시
    • 457,000
    • +1.92%
    • 리플
    • 914.8
    • +2.65%
    • 라이트코인
    • 170,800
    • +3.02%
    • 에이다
    • 1,687
    • +0.96%
    • 이오스
    • 3,400
    • +2.04%
    • 트론
    • 85.91
    • +3.29%
    • 스텔라루멘
    • 300.4
    • +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100
    • -1.2%
    • 체인링크
    • 26,920
    • +1.66%
    • 샌드박스
    • 5,285
    • +2.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