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사옥 내 일회용컵 줄인다

입력 2021-09-13 10:54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 사내 카페에 적용

▲SK텔레콤은 자사 인공지능 영상분석 기술이 적용된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을지로 본사 사옥에 배치해 플라스틱 폐기물 줄이기 캠페인에 동참한다고 13일 밝혔다. 한 고객이 SKT 사내 카페에서 다회용컵에 음료를 받아 매장 안팎에서 자유롭게 이용한 뒤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통해 반납하고 있다.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은 자사 인공지능 영상분석 기술이 적용된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을지로 본사 사옥에 배치해 플라스틱 폐기물 줄이기 캠페인에 동참한다고 13일 밝혔다. 한 고객이 SKT 사내 카페에서 다회용컵에 음료를 받아 매장 안팎에서 자유롭게 이용한 뒤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통해 반납하고 있다.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이 사옥 내부의 플라스틱 컵을 줄여나가며 친환경 캠페인에 동참한다.

SK텔레콤(SKT)은 자사의 인공지능(AI) 영상분석 기술이 적용된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을지로 본사 사옥에 배치해 플라스틱 폐기물 줄이기 캠페인에 동참한다고 13일 밝혔다.

SKT 사내 카페에서 음료를 구매하는 고객은 보증금 1000원을 내고 다회용컵을 선택하고, 음료를 받아 매장 안팎에서 자유롭게 이용한 뒤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통해 보증금을 환급받을 수 있다.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는 환경부, 제주특별자치도, 스타벅스코리아, 사회적기업 행복커넥트 등과 함께 전개 중인 ‘에코제주’ 캠페인을 위해 친환경 스타트업 오이스터에이블과 함께 개발한 기종이다.

SKT는 사회적기업 행복커넥트와 함께 지난 7월부터 스타벅스코리아, 사회적기업 행복커넥트와 함께 제주지역 스타벅스 매장을 대상으로 무인 다회용컵 회수기를 순차 보급해 왔다.

SKT는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다회용컵을 사용하는 경험을 통해 자사 ICT 기반의 환경보호 활동에 대한 자부심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T 본사 건물에 직원들이 상시 근무하게 되면 발생하는 일회용 컵 폐기물을 월 2만 개가량 줄이는 효과도 거둘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유웅환 SKT ESG혁신그룹장은 “ICT를 바탕으로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외부 협업은 물론 사내 구성원들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서도 지속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502,000
    • -1.84%
    • 이더리움
    • 5,072,000
    • -2.7%
    • 비트코인 캐시
    • 552,000
    • -2.3%
    • 리플
    • 972.2
    • -3.84%
    • 라이트코인
    • 186,100
    • -3.53%
    • 에이다
    • 1,636
    • -3.59%
    • 이오스
    • 3,909
    • +3.3%
    • 트론
    • 104.9
    • -1.5%
    • 스텔라루멘
    • 328
    • -4.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8,000
    • -2.82%
    • 체인링크
    • 22,640
    • -7.44%
    • 샌드박스
    • 6,365
    • -7.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