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8월 무착륙 관광비행 5편…총액 8만4800원부터

입력 2021-07-26 10:33

인천발 14ㆍ21ㆍ28일, 부산발 21ㆍ28일 운항

제주항공은 8월에도 면세쇼핑이 가능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5편을 운항한다고 26일 밝혔다. 인천국제공항에서 3편, 김해국제공항에서 2편이다.

인천 출발편은 8월 14ㆍ21ㆍ28일 오후 3시에 인천공항을 출발, 일본 대마도 상공을 거쳐 오후 5시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부산 출발 편은 8월 21일과 28일 오후 1시 30분에 김해공항을 출발해 일본 대마도 상공을 거쳐 오후 2시 30분에 다시 김해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항공권은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를 포함한 총액 운임을 기준으로 8만4800원부터 판매한다. 제주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앱, 웹에서 구매할 수 있다. 최저가 항공권은 일정에 따라 다르며,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해당 항공편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거리두기 유지에 따라 114석만 판매되며, 당일 공항 카운터에서 선착순으로 좌석이 지정된다.

이번 8월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은 말레이시아 사바관광청의 지원으로 5편 모두 코타키나발루 테마 비행으로 운항한다.

다양한 기내이벤트를 통해 승객들에게 편당 코타키나발루 5성급 호텔 및 리조트를 2명이 사용할 수 있는 조식 포함 2박 숙박권 2매, 말레이시아 사바 관광기념품 그리고 이천 테르메덴 풀앤스파 이용권을 제공한다. 경품의 품목 및 수량은 날짜별로 변경될 수 있다.

국제관광비행 항공편의 1인당 면세 한도는 600달러, 구매 한도는 5000달러로 시내 면세점 및 온라인 면세점, 온라인 기내 면세점, 인천공항 및 김해공항 출국장 면세점에서 구입이 가능하다.

제주항공은 롯데면세점, 신라면세점, 신세계면세점, 현대백화점면세점 등 주요 면세점들과의 제휴를 통해 온ㆍ오프라인 면세점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8월 국제선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은 말레이시아 사바관광청과 협업해 코타키나발루 테마 비행으로 진행된다”라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여행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번 기회를 통해 승객분들이 여행의 즐거움을 간접적으로나마 체험할 수 있었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630,000
    • -1.76%
    • 이더리움
    • 3,546,000
    • -6.59%
    • 비트코인 캐시
    • 625,000
    • -5.02%
    • 리플
    • 1,138
    • -6.03%
    • 라이트코인
    • 184,800
    • -4.84%
    • 에이다
    • 2,669
    • -2.13%
    • 이오스
    • 4,852
    • -7.14%
    • 트론
    • 112.4
    • -5.7%
    • 스텔라루멘
    • 345.3
    • -4.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7,500
    • -4.99%
    • 체인링크
    • 27,940
    • -5.06%
    • 샌드박스
    • 809.4
    • -8.0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