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 현대차 "차세대 전고체 배터리 개발 중…투자와 합작사도 추진"

입력 2021-07-22 14:56

▲현대차가 전고차 배터리 자체 개발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를 포함해 전기차  진단을 강화하는 등 품질 관리에 적극 추진한다고 공언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현대차가 전고차 배터리 자체 개발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를 포함해 전기차 진단을 강화하는 등 품질 관리에 적극 추진한다고 공언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현대자동차가 코나 전기차에서 시작한 일련의 '전기차 화재'와 관련해 전기차 품질 전략을 강화한다.

차세대 배터리로 알려진 '전고체' 배터리의 자체 개발을 추진하는 한편, 관련 기업과 합작사 추진 및 투자 확대 의지도 밝혔다.

현대차는 22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열린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 콜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전기차 상품성 확대 및 품질관리 전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날 구자용 IR담당 전무는 컨콜을 통해 "전기차 품질 관리 확대를 위해 '고전압 배터리' 진단 로직을 새롭게 개발했다"라며 "고객 알림, 과전압과 온도 편차 진단 등 총 9개 항목의 진단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기술 개발 확대를 통해 주요 시장에 최적화된 배터리 개발도 추진한다.

구 전무는 "차세대 전고체 배터리를 자체 개발 중"이라고 밝히는 한편 "JV(합작사) 설립과 지분 투자 등을 단행해 '차세대 배터리 기술 내재화'를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897,000
    • +2.08%
    • 이더리움
    • 3,633,000
    • +1.71%
    • 비트코인 캐시
    • 624,000
    • -0.79%
    • 리플
    • 1,146
    • -0.35%
    • 라이트코인
    • 183,100
    • -2.29%
    • 에이다
    • 2,752
    • -3.61%
    • 이오스
    • 4,747
    • -3.75%
    • 트론
    • 107.4
    • -3.94%
    • 스텔라루멘
    • 334.6
    • -1.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0,300
    • -2.43%
    • 체인링크
    • 29,800
    • +6.58%
    • 샌드박스
    • 810.4
    • -2.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