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도요타, 올림픽서 손뗀다…사장 개막식 불참에 TV 광고도 철수

입력 2021-07-19 16:30

선수촌 내 확진자 소식 나온 후 철수 결정
“여러 이유로 지지 얻기 어려운 이벤트 될 것”
차량 제공 등 선수 개별 지원으로 선회

▲일본 후쿠시마의 한 광고판에 지난해 3월 8일 도쿄올림픽 파트너사 이름이 적혀 있다. 후쿠시마/로이터연합뉴스
▲일본 후쿠시마의 한 광고판에 지난해 3월 8일 도쿄올림픽 파트너사 이름이 적혀 있다. 후쿠시마/로이터연합뉴스
도쿄올림픽 최대 후원사 중 하나인 일본 자동차 업체 도요타가 올림픽에서 손떼기로 했다.

18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도요타는 올림픽 기간 일본에서 TV광고를 철수하고 도요다 아키오 사장 등 임원들은 개막식에 불참하기로 했다.

회사의 결정은 남아프리카공화국 축구 선수 2명과 미국 테니스 대표 코코 가우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진 후 나왔다.

특히 도요타는 이미 경기에 참석하는 선수들의 모습을 담은 TV 광고를 준비해 놓은 터라 이번 결정에 관심이 쏠렸다. 나가타 준 도요타 최고정보관리책임자(CIO)는 온라인 브리핑에서 “도쿄올림픽이 여러가지 이유로 지지를 얻기 어려운 이벤트가 될 것”이라며 “대신 차량 제공 등을 통해 선수들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올림픽 개최지 도쿄도에는 네 번째 긴급사태가 발효됐다. 긴급사태는 내달 22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전날 도쿄도에서는 1410명의 신규 확진자가 보고됐는데 1월 21일 이후 최다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989,000
    • -5.63%
    • 이더리움
    • 5,267,000
    • +2.67%
    • 비트코인 캐시
    • 590,000
    • -8.81%
    • 리플
    • 1,055
    • -6.23%
    • 라이트코인
    • 201,700
    • -10.4%
    • 에이다
    • 1,753
    • -6.66%
    • 이오스
    • 3,923
    • -13.74%
    • 트론
    • 108.2
    • -5.34%
    • 스텔라루멘
    • 372
    • -3.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9,600
    • -5%
    • 체인링크
    • 25,430
    • -9.06%
    • 샌드박스
    • 7,370
    • +4.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