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K 공식입장, 김수찬 정산금 0원 주장…“매월 본인 확인 절차 밟았다”

입력 2021-06-25 18:33

▲뮤직K 공식입장 (사진제공=뮤직K엔터테인먼트)
▲뮤직K 공식입장 (사진제공=뮤직K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수찬이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와 정산 갈등을 폭로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25일 김수찬의 소속사 뮤직K는 공식입장을 통해 “뮤직케이는 김수찬 씨와의 투명한 정산 처리를 위하여 매월 본인과 확인 절차를 밟고 서명을 받는 과정을 거쳤다”라며 최근 불거진 정산 논란에 대해 밝혔다.

앞서 김수찬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뮤직K와 일하는 3년 동안 정산금 0원에 갚아야 할 빚만 2억이 넘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활동할수록 늘어가는 빚에 결국 모든 걸 포기하고 군 복무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이를 해결하기 위해 변호사의 도움을 받아 1차 내용 증명서를 보냈고 뮤직K로부터 답을 받아 내용을 검토 중이라고도 덧붙였다.

그러나 뮤직K는 “김수찬이 5월17일 정산내역 증빙자료를 요청했고 뮤직K는 모든 자료를 제공하고 성실히 답변했다. 김수찬의 추가 답변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러한 상황에서 김수찬이 본인 계정의 SNS를 통해 일방적인 입장을 발표한 것에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라고 전했다.

또한 “당사는 김수찬이 지난 4월 사회복무요원 군사교육 소집통지서를 받은 상황에서, 코로나19 여파로 제한적인 활동을 지속하는 것보다 국가의 의무를 빨리 이행하는 것이 합리적인 결정이라고 판단해 입대를 먼저 제안하였고 본인도 동의했다”라며 금전적 문제로 입대한 것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이어 “빚 관련한 내용에 대해서는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며, 뮤직K는 김수찬과 투명한 정산 처리를 위하여 매월 본인과 확인 절차를 밟고 서명을 받는 과정을 거쳤다”라며 앞으로 충분한 소명을 통해 갈등을 원만히 해소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당사는 본 건에 대하여 회사 및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추측성 글과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악의적 비방에 대하여 추후 엄중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니 자제해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김수찬은 1994년생으로 올해 나이 28세다. 2012년 싱글앨범 ‘오디션’으로 데뷔했으며 2020년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현재는 지난달 입대해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8,091,000
    • +5.41%
    • 이더리움
    • 2,850,000
    • +3.83%
    • 비트코인 캐시
    • 627,500
    • +0.8%
    • 리플
    • 863.2
    • +0.42%
    • 라이트코인
    • 166,200
    • +2.03%
    • 에이다
    • 1,513
    • +2.23%
    • 이오스
    • 4,687
    • +3.92%
    • 트론
    • 74.13
    • +3.95%
    • 스텔라루멘
    • 331.8
    • +5.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5,400
    • +4.49%
    • 체인링크
    • 25,160
    • +0.28%
    • 샌드박스
    • 742
    • +1.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