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원전주, 한-체코 소형원전 기술협력 추진…8조원 수주 기대감에 상승세

입력 2021-06-25 14:57

우리나라가 소형모듈원자로(SMR) 사업과 관련해 체코와 기술 협력을 추진한다는 소식에 원전 관련주들이 상승세다.

한국은 8조 원 규모의 체코 원자력 발전소 수주에 참여하고 있어 SMR 기술 협력이 성사되면 수주 경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기대감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25일 오후 2시 56분 현재 한전산업은 전일대비 2800원(27.59%) 상승한 1만2950원에 거래 중이다. 원전 전기부분 최고 등급인 Q-class 인증을 보유하고 있는 서전기전 3.82%, 보성파워텍도 3.58%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이 날 조선비즈는 정부관계자가 “체코가 SMR 도입에 관심을 보이고 있어 한국 기관과의 기술 협력을 논의하고 있다”며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의 다목적 소형 원전 스마트(SMART)가 체코 SMR 사업의 최종 후보군에 이름을 올린 것으로 안다”고 했다고 보도했다.

현재 한국 외에 미국과 프랑스, 영국 등의 SMR이 후보군에 오른 것으로 전해졌다. 체코 정부는 곧 이들 국가 기관에 SMR 도입을 위한 정보제공요청서(RFI)를 발송할 예정이다.

SMR은 기존 원전보다 안전성이 강화되고 입지와 출력에서 유연성도 갖춰 온실가스 감축 계획의 핵심 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다.

체코는 2040년까지 원전 발전 비중을 현재 30%대에서 최대 58%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두코바니 지역에 1000~1200메가와트(㎿)급 원전 1기를 짓는 대형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업비는 8조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한수원과 미국 웨스팅하우스, 프랑스 EDF 등이 경쟁하고 있다.

이 매체는 한국이 체코와 SMR 기술 협업을 하면 두코바니 원전 수주 경쟁에서도 우위를 점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해 주식시장에서는 원전 관련주들에 매수세가 몰리며 상승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300,000
    • -5.7%
    • 이더리움
    • 3,022,000
    • -2.99%
    • 비트코인 캐시
    • 631,500
    • -0.94%
    • 리플
    • 853.9
    • -3.32%
    • 라이트코인
    • 162,800
    • -4.4%
    • 에이다
    • 1,516
    • -3.81%
    • 이오스
    • 4,655
    • -3.22%
    • 트론
    • 74.81
    • -1.8%
    • 스텔라루멘
    • 319.3
    • -5.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0,100
    • -0.41%
    • 체인링크
    • 26,950
    • -1.25%
    • 샌드박스
    • 705.6
    • -0.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