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시영 사장, 삼성 파운드리에 강한 자신감…“어떤 도전도 대응”

입력 2021-06-16 18:01

세계 3대 반도체 학회 ‘VLSI 심포지엄’서 기조연설

최시영<사진> 삼성전자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사업부 사장이 세계적인 반도체 학회 행사에서 삼성의 파운드리 기술경쟁력에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최 사장은 16일 온라인으로 열린 ‘VLSI 심포지엄’에서 팬데믹의 도전, 기술이 답하다’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섰다.

그는 “삼성의 파운드리 비전은 기술 경쟁력을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공정·설계 유연성을 제공하는 것”이라며 “어떤 도전에도 대응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최 사장은 삼성전자의 독자적인 차세대 트랜지스터 공정 기술인 'MBCFET' 기술의 미래에 대해서도 소개했다.

MBCFET은 종이처럼 얇고 긴 모양의 나노시트(Nano Sheet)를 적층해 트렌지스터 성능과 전력효율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기존 7나노 핀펫 트랜지스터보다 차지하는 공간을 45%가량 줄이면서 소비전력을 50% 낮추고, 성능을 35% 개선시키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삼성전자는 예상하고 있다.

최 사장은 “핀펫(FinFET) 기술이 모바일 시스템온칩 시대를 열었던 것처럼, MBCFET 기술은 고성능·저전력 컴퓨팅, 인공지능, 5G 확산 가속화를 통해 ‘데이터 기반 사회’를 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VLSI 학회는 세계 3대 반도체 학회 중 하나로 불린다. 매년 미국과 일본에서 번갈아 가며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하며, 올해는 13일부터 19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학회에서 초저전력 5나노 공정기술 등 차세대 파운드리 기술과 관련된 4편의 주요 논문을 선보일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584,000
    • -4.94%
    • 이더리움
    • 3,025,000
    • -1.66%
    • 비트코인 캐시
    • 634,000
    • -0.63%
    • 리플
    • 860.5
    • -2.32%
    • 라이트코인
    • 164,500
    • -2.78%
    • 에이다
    • 1,529
    • -2.3%
    • 이오스
    • 4,694
    • -2.35%
    • 트론
    • 75.24
    • -0.69%
    • 스텔라루멘
    • 322.5
    • -4.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0,800
    • +0.06%
    • 체인링크
    • 27,200
    • +0.67%
    • 샌드박스
    • 704.7
    • +0.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