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에너지, 스페인 최대 전력기업과 손잡고 재생에너지 사업 추진

입력 2021-06-16 18:01

스페인 이베르드롤라와태양광, 재생에너지 공동 개발 양해각서 체결

▲왼쪽부터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허용수 GS에너지 사장, 사비에르 비테리 이베르드롤라 재생에너지부문 대표, 레예스 마로또 스페인 산업통상관광부 장관 (사진제공=GS에너지)
▲왼쪽부터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허용수 GS에너지 사장, 사비에르 비테리 이베르드롤라 재생에너지부문 대표, 레예스 마로또 스페인 산업통상관광부 장관 (사진제공=GS에너지)

GS에너지가 세계 2위 재생에너지 기업이자 스페인 최대 전력기업과 손잡고 재생에너지 사업을 추진한다.

GS에너지는 16일 스페인 이베르드롤라와 한국과 아시아 전역에 걸쳐 태양광, 육상ㆍ해상 풍력발전 사업을 공동 개발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허용수 GS에너지 사장과 사비에르 비테리 이베르드롤라 재생에너지부문 대표,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레예스 마로또 스페인 산업통상관광부 장관 등 양국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베르드롤라가 현재 운영 중인 신재생에너지 규모는 35GW이다. 이베르드롤라는 2025년까지 60GW 규모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GS에너지를 포함한 GS그룹은 현재 총 5.8GW의 발전 용량을 보유 중이다. 국내 1위 민간 발전기업 자리를 지키고 있다. 현재 운영 중인 300MW 용량의 태양광, 풍력, 연료전지 사업을 기반으로 앞으로 900MW를 추가로 개발한다는 구상이다. 총 1.2GW 규모다.

허용수 사장은 "성공적인 에너지 전환을 위해서는 재생에너지 사업에 대한 글로벌 선진기술을 도입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이베르드롤라의 세계 최고 수준의 재생에너지 운영ㆍEPC(설계ㆍ조달ㆍ시공) 노하우와 GS에너지의 프로젝트 개발능력, 한국ㆍ아시아 시장에 대한 이해가 결합한다면 양사뿐만 아니라 한국과 스페인 양국이 '윈윈'할 수 있는 상승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952,000
    • +0.17%
    • 이더리움
    • 2,987,000
    • +5.4%
    • 비트코인 캐시
    • 630,000
    • +0.64%
    • 리플
    • 873.4
    • +1.09%
    • 라이트코인
    • 168,200
    • +1.69%
    • 에이다
    • 1,565
    • +3.78%
    • 이오스
    • 4,719
    • -0.13%
    • 트론
    • 75.47
    • +2.01%
    • 스텔라루멘
    • 331.2
    • +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9,000
    • +1.99%
    • 체인링크
    • 26,190
    • +4.72%
    • 샌드박스
    • 716.5
    • -3.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