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공식입장, ‘있지’ 리아 학폭 폭로자 재수사 요청 예정…“진실 가려지길 원해”

입력 2021-06-15 23:10

▲JYP 있지 리아  (출처=JYP엔터테인먼트)
▲JYP 있지 리아 (출처=JYP엔터테인먼트)

‘있지’ 리아의 학폭 의혹 제기자가 혐의없음으로 불송치 결정된 가운데 JYP엔터테인먼트가 입장을 밝혔다.

15일 JYP는 공식입장을 통해 “아티스트와 회사는 경찰에 이의신청하여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죄로 재수사를 요청할 예정”이라며 리아의 학폭 의혹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앞서 지난 13일 인천 연수경찰서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명예훼손 혐의로 피소된 20대 여성 A씨에 대해 혐의없음으로 불송치 결정을 내렸다.

A씨는 지난 2월 온라인커뮤니티에 학창시절 리아로부터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했고 리아의 소속사 JYP로부터 명예훼손 혐의로 피소당한 바 있다.

JYP 측은 “경찰은 두 명의 글 게시자에 대해 불송치 결정을 내렸다. 하지만 이번 결정이 글 게시자의 내용이 거짓으로 볼 수 있는 증거가 없다는 것이지, 게시물의 내용이 사실이라고 인정하는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라며 “이번 불송치 결정이 리아가 학교 폭력을 했다는 것을 인정하는 의미는 아니라는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따라서 아티스트와 회사는 경찰에 이의신청을 하여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죄로 재수사를 요청할 예정이다. 더 깊이 있는 수사를 통해 진실이 꼭 가려지길 원하기 때문”이라며 “절대로 억울하게 당한 피해자가 있어서도 안 되지만, 또 동시에 사실이 아닌 폭로, 혹은 왜곡된 폭로로 인한 피해자 역시 있으면 안 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리아는 2000년생으로 올해 나이 22세다. 2019년 2월 12일 5인조 그룹 있지로 데뷔해 활동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8.05 11:0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513,000
    • +1.88%
    • 이더리움
    • 3,109,000
    • +5.6%
    • 비트코인 캐시
    • 626,000
    • -0.48%
    • 리플
    • 837.5
    • -0.14%
    • 라이트코인
    • 163,200
    • +0.74%
    • 에이다
    • 1,594
    • +0.63%
    • 이오스
    • 4,722
    • +0.13%
    • 트론
    • 80.65
    • +7.25%
    • 스텔라루멘
    • 321.1
    • +1.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900
    • +1.69%
    • 체인링크
    • 27,680
    • -0.25%
    • 샌드박스
    • 730.7
    • +4.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