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버터’ 빌보드 싱글 차트 3주 연속 1위 ‘신기록’

입력 2021-06-15 07:38

▲빌보드 싱글차트 3주 연속 1위를 차지한 방탄소년단. (뉴시스)
▲빌보드 싱글차트 3주 연속 1위를 차지한 방탄소년단. (뉴시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두 번째 영어 곡 ‘버터’(Butter)로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3주 연속 정상을 지켰다.

14일(현지시각) 빌보드는 BTS의 ‘버터’가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3주 연속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BTS 곡이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3주 연속 정상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발표한 첫 영어 곡 ‘다이너마이트’(Dynamite)는 1·2주차에 1위를 기록하고 3·4주차에 2위를 한 데 이어 다시 5주차에 1위에 올랐다.

BTS는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3주 연속 빌보드 1위라는 믿기지 않는 대기록을 만들어주신 ‘아미’(BTS 팬클럽) 여러분 정말 감사합니다”라며 인사를 전했다.

빌보드 ‘핫 100’은 스트리밍 실적과 음원 판매량, 라디오 방송 횟수 등을 종합해 매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집계하는 차트다.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과 함께 빌보드의 양대 메인 차트로 꼽힌다.

(출처=빌보드 트위터 캡처)
(출처=빌보드 트위터 캡처)

‘버터’는 높은 음원 판매량과 라디오 청취자 증가에 힘입어 3주 연속 정상을 차지했다.

빌보드에 따르면 이번 차트 집계 기간인 4∼10일 ‘버터’의 음원 다운로드 횟수는 전주보다 1% 감소한 13만8400건을 기록했다.

이번 집계에는 지난 4일 내놓은 두 가지 리믹스 버전의 판매량이 반영됐다. 원곡에 R&B 감성을 더한 ‘스위터’(Sweeter) 버전과 기타 사운드로 청량하게 편곡한 ‘쿨러’(Cooler) 버전이다.

지난달 28일에도 일렉트로 댄스 뮤직으로 편곡한 ‘하터’(hotter) 버전 리믹스가 출시되면서 높은 판매량을 기록한 바 있다. 이에 힘입어 ‘버터’는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3주째 1위를 지켰다.

라디오 청취자는 10% 증가한 2460만 명을 기록했고 라디오 차트 순위도 4계단 상승한 28위를 기록했다. 스트리밍 횟수는 1540만 회다.

발매 이후 3주차로 접어들면서 BTS가 구축한 강력한 팬덤을 입증했다. 특히 미국 내 팬덤 규모는 ‘다이너마이트’와 ‘버터’ 등 대중적 영어 곡의 히트에 힘입어 더욱 불어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312,000
    • +1.35%
    • 이더리움
    • 4,160,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760,000
    • -0.07%
    • 리플
    • 1,304
    • +0.54%
    • 라이트코인
    • 219,000
    • -0.32%
    • 에이다
    • 2,865
    • -0.24%
    • 이오스
    • 6,515
    • -0.38%
    • 트론
    • 127.8
    • -0.08%
    • 스텔라루멘
    • 387.4
    • -1.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1,400
    • -0.1%
    • 체인링크
    • 34,290
    • -0.52%
    • 샌드박스
    • 931.5
    • -0.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