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 “비트코인 파생상품 투기적 성격 주의해야” 경고

입력 2021-05-13 10:47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전경. 워싱턴D.C./AP뉴시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전경. 워싱턴D.C./AP뉴시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 선물을 편입하는 뮤추얼펀드의 투자자를 상대로 위험성을 경고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SEC는 이날 성명을 내고 "비트코인이 점점 인기를 끌고 있으나 파생상품은 상당히 투기적이고 변동성이 큰 자산에 기반을 두고 있다"면서 "투자자들이 자신의 위험 성향과 펀드의 공시내용 등을 잘 살펴봐야 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또 "비트코인 선물 시장에 투자한 뮤추얼펀드의 경험에 비춰 비트코인 선물시장이 ETF를 수용할 수 있을지 검토할 것"이라는 의견도 밝혔다.

SEC의 이번 경고는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조기 승인에 대한 시장 기대감에 찬물을 끼얹은 게리 겐슬러 위원장의 발언이 나온 지 몇 주 만에 이뤄진 것이라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블룸버그는 겐슬러가 취임 초기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조기 승인에 대한 시장 기대감에 찬물을 끼얹은 발언을 했으며 지난주 하원 금융위원회에서는 가상화폐 투자자 보호를 강조한 바 있다고 전했다.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위원장 출신인 겐슬러 신임 SEC 위원장은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에서 디지털자산과 블록체인에 대해 강의한 경력이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470,000
    • +1.9%
    • 이더리움
    • 4,160,000
    • +1%
    • 비트코인 캐시
    • 763,000
    • +1.53%
    • 리플
    • 1,305
    • +1.16%
    • 라이트코인
    • 220,100
    • +0.96%
    • 에이다
    • 2,874
    • +0.88%
    • 이오스
    • 6,565
    • +4.54%
    • 트론
    • 128.4
    • +0.55%
    • 스텔라루멘
    • 390.5
    • +1.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500
    • -0.52%
    • 체인링크
    • 34,330
    • +2.48%
    • 샌드박스
    • 940.8
    • +0.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