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코로나19로 고용시장 악화…청년 위한 대책 필요"

입력 2021-04-28 19:40

비대위 회의ㆍ전국청년당 간담회 등에서 '청년' 강조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고용시장 악화로 타격을 받는 청년들을 위해 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윤 비대위원장은 28일 오후 비대위ㆍ전국청년당 간담회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시장 악화는 청년들에게 더 심각한 영향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청년들을 위한 별도의 코로나19 대책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윤 비대위원장은 "일자리와 주거 등 청년 여러분이 겪는 어려움을 잘 경청하고 함께 대책을 마련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윤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비대위 회의에서도 '청년'을 강조했다.

그는 "청년 세대의 고민과 아픔은 시대의 고민과 아픔"이라며 "저희의 인식과 태도, 정책을 모두 바꿔 청년에게 듣고 배우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072,000
    • -2.59%
    • 이더리움
    • 2,532,000
    • -2.99%
    • 비트코인 캐시
    • 636,000
    • -4.79%
    • 리플
    • 871.4
    • -5.91%
    • 라이트코인
    • 178,000
    • -3.31%
    • 에이다
    • 1,665
    • +0.73%
    • 이오스
    • 5,135
    • -4.47%
    • 트론
    • 78.29
    • -4%
    • 스텔라루멘
    • 340.7
    • -3.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6,300
    • -5.11%
    • 체인링크
    • 24,300
    • -1.82%
    • 샌드박스
    • 272.9
    • -6.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