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윤여정 연기 인생에 경의"

입력 2021-04-26 17:03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미나리’의 순자 역으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윤여정이 2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잴레스 오스카 시상식 기자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로이터연합뉴스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미나리’의 순자 역으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윤여정이 2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잴레스 오스카 시상식 기자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로이터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배우 윤여정씨가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것에 대해 "경의를 표한다"고 축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며 이 같이 적었다.

문 대통령은 "끊임없는 열정으로 다른 문화 속에서 살아온 분들에게까지 공감을 준 윤여정 님의 연기 인생에 경의를 표한다"며 "영화 기생충으로 작품성과 연출 능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데 이은 영화계의 쾌거"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문화·예술에 대한 자부심을 더욱 높여주었고, 무엇보다 코로나로 지친 국민들께 큰 위로가 되었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한국인 최초의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은 102년 한국 영화사의 역사를 ‘연기’로 새롭게 썼다는 데에 매우 특별한 의미가 있다"면서 "또한 미국 이민 2세인 정이삭 감독, 배우 스티븐 연과 우리 배우들이 함께 일궈낸 쾌거여서 더욱 뜻깊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수상이 우리 동포들께도 자부심과 힘으로 다가가길 바란다"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은 또 "영화 미나리는 우리에게 매우 큰 의미가 있다"며 "한 가족의 이민사를 인류 보편의 삶으로 일궈냈고, 사는 곳이 달라도 우리 모두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다는 것을 확인해주었다"고 했다. 이어 "우리들의 할머니, 어머니의 모습을 생생하게 살려낸 윤여정 님의 연기가 너무나 빛났다"면서 "다시 한번 수상을 자랑스럽게 여기며 축하한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684,000
    • -1.82%
    • 이더리움
    • 3,588,000
    • -3.42%
    • 비트코인 캐시
    • 604,000
    • -0.33%
    • 리플
    • 1,139
    • -1.56%
    • 라이트코인
    • 180,700
    • -1.42%
    • 에이다
    • 2,599
    • -2.59%
    • 이오스
    • 4,706
    • -2.04%
    • 트론
    • 105
    • -2.23%
    • 스텔라루멘
    • 324.7
    • -1.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8,300
    • +1.6%
    • 체인링크
    • 28,820
    • -0.41%
    • 샌드박스
    • 758.6
    • -4.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