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장애인 사업장 제품 구매 비율 1% 육박

입력 2021-04-26 12:00 수정 2021-04-26 12:01

전년보다 0.13%P↑…전남 장성군 자료 미제출

(자료제공=고용노동부)
(자료제공=고용노동부)

지난해 공공기관의 장애인 표준사업장 생산품 구매 비율이 1%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는 공공기관의 2020년 장애인 표준사업장 생산품 구매실적을 26일 발표했다.

장애인고용법은 장애인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는 장애인표준사업장의 판로 확대를 위해 공공기관별 총 구매액의 0.6% 이상을 장애인 표준사업장 생산품으로 구매하도록 하고 있다.

지난해 848개 공공기관의 장애인 표준사업장 생산품 구매액은 5518억 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공공기관의 총 물품·용역 구매액의 0.91%에 해당되는 수치이며 전년 대비 1525억 원(0.13%P) 늘어난 것이다.

다만 법정 표준사업장 생산품 구매목표 기준 비율(0.6%)을 달성한 기관은 560곳(전체 중 66%)으로 전년 대비 69곳 줄었다. 법정 구매목표 비율이 전년 대비 2배 상향조정된 것이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법정 구매 비율을 달성한 기관을 유형별로 보면 준정부기관(93.7%), 공기업(83.3%), 자치단체(77.0%), 지방공기업(59.9%), 지방의료원(55.6%), 기타공공기관(55%), 국가기관(38.2%), 교육청(35.3%), 특별법인(16.7%) 순으로 나타났다.

고용부 관계자는 "이번 조사에서 전남 장성군은 구매실적 및 계획 제출 의무에도 불구하고 자료조차 제출하지 않아 장애인고용법 준수에 대한 의지를 보이지 않았다"며 "해당 기관은 법에 규정된 의무를 다하고, 장애인 고용에 대한 공공부문의 책임을 함께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278,000
    • -10.48%
    • 이더리움
    • 3,955,000
    • -10.48%
    • 비트코인 캐시
    • 1,261,000
    • -13.51%
    • 리플
    • 1,834
    • +0.94%
    • 라이트코인
    • 329,500
    • -11.57%
    • 에이다
    • 2,487
    • -9.99%
    • 이오스
    • 10,900
    • -12.8%
    • 트론
    • 137.1
    • -8.66%
    • 스텔라루멘
    • 782.7
    • -10.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7,100
    • -9.33%
    • 체인링크
    • 44,530
    • -12.17%
    • 샌드박스
    • 445.8
    • -15.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