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음성판정, 코로나19 검사한 이유…“방송 위한 민증 같은 존재”

입력 2021-04-17 18:09

▲김원효 음성판정 (출처=김원효SNS)
▲김원효 음성판정 (출처=김원효SNS)

개그맨 김원효가 코로나19 음성판정을 받았다.

17일 김원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태어나서 처음 코로나 검사를 받아봤다. 코가 뻥뚫림”이라며 음성판정 소식을 전했다.

김원효는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된 이유에 대해 “홈쇼핑을 하기 위해서는 본인은 안전하다는 검사를 받아야 한다”라고 설명하며 “방송을 하기 위한 민증 같은 존재?”라고 덧붙였다.

이어 김원효는 “서대문구청 선별진료소 감사하다. 늘 수고가 많으시다. 덕분에 안전한 대한민국이다”라며 의료진에 감사함을 드러냈다.

한편 김원효는 아내 심진화와 JTBC ‘1호가 될 순 없어’, MBC every1 ‘달려라 댕댕이’ 등에 출연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400,000
    • -0.33%
    • 이더리움
    • 4,286,000
    • +0.05%
    • 비트코인 캐시
    • 1,401,000
    • +2.49%
    • 리플
    • 2,064
    • +10.67%
    • 라이트코인
    • 384,800
    • +8.98%
    • 에이다
    • 2,582
    • -3.4%
    • 이오스
    • 12,110
    • +2.63%
    • 트론
    • 145.9
    • +0.76%
    • 스텔라루멘
    • 846.3
    • +0.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3,200
    • +2.74%
    • 체인링크
    • 49,580
    • +3.1%
    • 샌드박스
    • 493.4
    • +2.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