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장 양자대결 때 오차 범위 내 접전…박영선 39.1% vs 안철수 39.4%

입력 2021-03-07 21:53 수정 2021-03-07 21:54

박영선-오세훈 구도는 38.3% vs 36.6%…18세 이상 서울시민 819명 조사

(연합뉴스/이투데이DB)
(연합뉴스/이투데이DB)

서울시장 보궐선거 여야 맞대결 구도에서 민주당 박영선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대결할 경우 오차 범위 내 접전이 이어질 것이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7일 넥스트인터랙티브리서치가 SBS 의뢰로 서울시민 819명을 조사한 결과,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야권 단일후보'로 나설 때 지지율 39.4%를 기록할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39.1%)보다 0.3%포인트 앞선 결과다.

야권 후보로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나설 경우 박 후보가 소폭 앞설 것으로 조사됐다. 이 경우 박 후보가 38.3%, 오 후보가 36.6%로 박 후보가 1.7%포인트 우세할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5일 만 18세 이상 서울시민 819명을 상대로 한 결과이며 95% 신뢰수준에 ±3.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372,000
    • -0.64%
    • 이더리움
    • 3,110,000
    • -0.7%
    • 비트코인 캐시
    • 1,488,000
    • +26.75%
    • 리플
    • 2,145
    • -0.97%
    • 라이트코인
    • 412,700
    • +11.36%
    • 에이다
    • 1,810
    • -1.15%
    • 이오스
    • 10,840
    • +8.62%
    • 트론
    • 217.4
    • +8.86%
    • 스텔라루멘
    • 800.5
    • +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4,500
    • +17.45%
    • 체인링크
    • 54,350
    • +0.74%
    • 샌드박스
    • 853
    • -3.18%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