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외교차관, 미얀마대사 면전서 "시위대에 폭력 사용 중단하라"

입력 2021-03-05 21:16

▲취임 후 처음으로 미국을 방문한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  (연합뉴스)
▲취임 후 처음으로 미국을 방문한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 (연합뉴스)

최종건 외교부 1차관은 5일 주한 아세안 대사단 간담회에서 미얀마 대사를 만나 "군경의 시위대에 대한 폭력 사용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최 차관은 우리 정부가 미얀마 국민들의 민주주의 요구를 지지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미얀마와 브루나이,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등 아세안 10개 회원국 주한 대사들이 참석했다.

미얀마 대사는 최 차관의 이러한 언급에 이렇다 할 반응을 보이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최 차관은 간담회에서 보건과 교육, 무역투자 확대 등 신남방정책 플러스 7대 전략 방향에 따른 올해 주요 업무 계획을 공유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9,489,000
    • -1.9%
    • 이더리움
    • 3,112,000
    • +4.15%
    • 비트코인 캐시
    • 1,021,000
    • -0.49%
    • 리플
    • 2,207
    • -8.61%
    • 라이트코인
    • 345,500
    • -1.37%
    • 에이다
    • 1,816
    • -4.62%
    • 이오스
    • 9,560
    • -2.94%
    • 트론
    • 179.5
    • -7.09%
    • 스텔라루멘
    • 798.2
    • -7.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2,100
    • +3.75%
    • 체인링크
    • 50,700
    • +9.22%
    • 샌드박스
    • 831.4
    • +2.68%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