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백신 인천공항 도착…내일부터 접종 시작

입력 2021-02-26 13:28

코로나19 의료진 300명 우선 접종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사진제공=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사진제공=로이터연합뉴스)

글로벌 제약회사인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26일 인천국제공항에 들어왔다.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네덜란드에서 화이자 백신을 싣고 출발한 대한항공 A330-300 항공편이 이날 오전 11시 58분께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도착한 물량은 백신 공동구매 국제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와 계약한 1000만 명분 중 초도물량 5만8500명분(11만7000도스)이다.

해당 물량은 세관의 1차 이상 유무 확인을 받고 화물터미널로 옮겨진다. 이후 수송 차량에 실려 군·경의 호송 하에 곧바로 중앙예방접종센터인 국립중앙의료원, 권역예방접종센터인 순천향대 천안병원·양산 부산대병원·조선대병원, 지역예방접종센터인 계명대 대구 동산병원 등 5개 접종센터로 배송된다.

화이자 백신 접종은 27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개시된다. 국립중앙의료원 종사자 199명과 수도권의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01명이 가장 먼저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이어 내달 3일부터는 권역 및 지역 예방접종센터에서도 접종이 시행된다.

이후 8일부터는 82개 자체접종기관에 백신이 전달되고, 기관별 계획에 따라 자체 접종이 이뤄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403,000
    • -2.68%
    • 이더리움
    • 2,786,000
    • +3.38%
    • 비트코인 캐시
    • 679,000
    • +3.66%
    • 리플
    • 973.4
    • +1.3%
    • 라이트코인
    • 188,800
    • +2.5%
    • 에이다
    • 1,738
    • +5.65%
    • 이오스
    • 5,625
    • +2.46%
    • 트론
    • 79.79
    • +1.33%
    • 스텔라루멘
    • 381
    • +6.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500
    • +2.38%
    • 체인링크
    • 25,540
    • +5.93%
    • 샌드박스
    • 311.1
    • -6.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