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벤츠 E-클래스 '연비 과다표시'로 리콜…경제적 보상 착수

입력 2021-02-25 06:00

도심 연비 신고치 보다 측정치가 낮아…고속도로 연비는 오히려 유리해

(자료=국토부)
(자료=국토부)

국토교통부가 연료소비율 오류가 확인된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약 3만 대를 리콜한다.

25일 국토부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에서 수입해 판매한 E-클래스 2만9769대에서 연비 오류가 확인돼 리콜에 나선다고 밝혔다.

해당 모델은 국토부 산하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서 실시한 '자기인증 적합도 조사'에서 애초 신고했던 연비보다 실제 측정 연비가 더 낮게 나타났다.

이에 따라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시정조치(리콜)를 대신해 소유자에게 경제적 보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보상 시정 비율 등을 고려해 과징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자동차안전연구원 조사 결과 해당 모델의 도심 연비는 애초 벤츠 코리아가 신고한 수치보다 약 5.2% 낮았다. 반면 고속도로 연비는 실측정치가 오히려 신고 수치보다 4.9%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차종은 내달 8일부터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보상금을 신청할 수 있다. 구체적인 보상금 규모는 알려지지 않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671,000
    • +2.93%
    • 이더리움
    • 2,775,000
    • +3.2%
    • 비트코인 캐시
    • 877,500
    • +6.62%
    • 리플
    • 1,723
    • +30.45%
    • 라이트코인
    • 317,800
    • +9.51%
    • 에이다
    • 1,578
    • +0.77%
    • 이오스
    • 8,510
    • +4.94%
    • 트론
    • 159.2
    • +5.35%
    • 스텔라루멘
    • 724.1
    • +14.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2,700
    • +5.25%
    • 체인링크
    • 41,430
    • +1.12%
    • 샌드박스
    • 852.6
    • -5.47%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