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현대차 공장 또 코로나…5명 확진

입력 2021-02-20 13:25

작년 12월 30여 명에 이어 두 달 만에 또 발생

▲완주군, 현대차 코로나19 확진 관련 대책 회의 (완주군 )
▲완주군, 현대차 코로나19 확진 관련 대책 회의 (완주군 )

지난해 12월 30여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전북 완주의 현대자동차 공장에서 또 5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20일 완주군에 따르면 전날 현대차 공장 사무직 직원 3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날 새벽 2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 중 일부는 설 연휴에 다른 지역을 방문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완주군 보건소 등은 확진자가 근무한 부서의 직원 80여 명에 대한 검체 채취를 진행 중이다.

앞서 지난해 12월 이 공장에서는 직원 21명과 가족 13명 등 총 34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당시 전북도와 완주군은 두 차례에 걸쳐 밀접 접촉자와 직원 등 4천200명을 상대로 전수검사를 벌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10:20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7,875,000
    • -0.98%
    • 이더리움
    • 4,197,000
    • +0.53%
    • 비트코인 캐시
    • 1,773,000
    • +4.42%
    • 리플
    • 1,915
    • -7.67%
    • 라이트코인
    • 420,100
    • +1.45%
    • 에이다
    • 1,939
    • +10.86%
    • 이오스
    • 15,100
    • +39.65%
    • 트론
    • 198.1
    • +14.31%
    • 스텔라루멘
    • 770.1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8,100
    • -0.42%
    • 체인링크
    • 57,550
    • +0.09%
    • 샌드박스
    • 670.4
    • -4.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