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1보] 코로나19 확산에도 선방…GDP 작년 4분기 1.1% 성장·연간 1.0% 감소

입력 2021-01-26 08:00

3차 확산에도 수출 증가세 지속에 건설투자 플러스 전환
연간 IMF 이후 첫 마이너스나 타국 및 전년대비 낙폭 적어
GDI 4분기 0.7% 증가·연간 0.3% 감소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우리 경제가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이 반도체와 화학제품 등을 중심으로 호조세를 이어간데다, 정부의 적극적 부양정책이 효과를 발휘했다. 무엇보다 K방역으로 대표되는 바이러스 사태 대응이 빛을 낸 것으로 풀이된다.

26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10~12월) 실질 국내총생산(GDP)은 전기대비 1.1% 성장했다. 이는 3분기 2.1% 이후 2분기연속 플러스를 기록한 것이다. 다만 전년동기대비로는 1.4% 감소해 3분기 연속 뒷걸음쳐 코로나19 영향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연간기준으로는 전년대비 1.0% 감소했다. 이는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직후인 1998년 5.1% 감소 이래 첫 마이너스 기록이다. 다만, 한은 전망치 1.1% 감소보다 높은 수준이다. 또, 전년과 견줘 3%포인트 하락에 그쳐 같은기간 5~10%포인트 떨어진 여타국보다 낙폭이 적었다. 아울러 중국(2.3%)을 제외한 주요국 성장률보다 높은 수준이다.

실질 국내총소득(GDI)은 작년 4분기 기준 전기대비 0.7% 증가했다. 반도체 가격 회복에도 불구하고 원화가 강세를 보인 때문이다. 다만 연간 기준으로는 0.3% 감소했다. 유가하락 등에 따른 교역조건 개선으로 실질 GDP 성장률을 웃돌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321,000
    • -5.15%
    • 이더리움
    • 2,921,000
    • -5.92%
    • 비트코인 캐시
    • 1,225,000
    • -17.01%
    • 리플
    • 1,817
    • -16.19%
    • 라이트코인
    • 353,800
    • -13.76%
    • 에이다
    • 1,654
    • -8.47%
    • 이오스
    • 9,015
    • -17.29%
    • 트론
    • 186.2
    • -13.88%
    • 스텔라루멘
    • 710.1
    • -11.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431,200
    • -21.81%
    • 체인링크
    • 48,310
    • -11.28%
    • 샌드박스
    • 757.3
    • -10.9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