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 고시원·쪽방 거주 1241명에 공공주택 지원

입력 2021-01-18 09:46

서울시는 열악한 주거시설에 거주해온 1241명에게 공공임대주택을 지원했다고 18일 밝혔다.

공공임대주택을 지원받은 이들은 고시원과 쪽방, 여인숙 거주자들이다. 어떤 시민은 화장실도 없는 지하창고를 개조해 살다가 이번에 임대주택을 지원받았다. 총 1241명 중 461명은 지난해 입주를 완료했고 나머지 780명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이번 사업은 주거취약계층을 발굴해 공공임대주택 입주부터 사후관리까지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하는 서비스로 지난해 4월 처음 시작했다. 서울시는 지난해 3월부터 포스터 등을 통한 홍보와 찾아가는 상담을 통한 직접 발굴 방식으로 비주택 거주자 1만2174명을 상담했다. 이 가운데 임대주택 입주를 희망하고 입주 지원 기준에도 부합하는 1241명을 찾아내 대상자를 확정했다.

서울시는 올해부터 대상자 발굴지역을 총 9개 자치구로 확대한다. 또 반지하 주택 거주자도 포함하기로 했다. 사업 세부사항은 자치구별 주거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각 센터는 자치구와 동주민센터, 종합사회복지관과 지역복지 네트워크를 구축해 지원할 예정이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주거 상향 지원사업은 주거취약계층이 집다운 집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하는 사업”이라며 “비주택이나 반지하에 거주하는 시민이 주거 빈곤 고리를 끊고 인간다운 주거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903,000
    • +2.04%
    • 이더리움
    • 1,781,000
    • -0.11%
    • 리플
    • 523.5
    • +1.08%
    • 라이트코인
    • 217,200
    • +9.64%
    • 이오스
    • 4,392
    • +2.86%
    • 비트코인 캐시
    • 591,000
    • +1.9%
    • 스텔라루멘
    • 454.8
    • +2.43%
    • 트론
    • 54.2
    • +3.53%
    • 에이다
    • 1,303
    • +1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8,100
    • +1.21%
    • 대시
    • 263,800
    • +3.78%
    • 이더리움 클래식
    • 13,150
    • +1.39%
    • 582.5
    • +2.03%
    • 제트캐시
    • 149,700
    • +3.67%
    • 비체인
    • 48.03
    • +1.89%
    • 웨이브
    • 11,510
    • +6.18%
    • 베이직어텐션토큰
    • 572.7
    • +3.58%
    • 비트코인 골드
    • 31,290
    • +4.3%
    • 퀀텀
    • 6,135
    • +7.16%
    • 오미세고
    • 5,465
    • +5.1%
    • 체인링크
    • 30,320
    • -1.59%
    • 질리카
    • 131.5
    • +7.08%
    • 어거
    • 30,390
    • +9.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