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29%로 사상 최저…3분의 2 이상 “퇴임 후 정치권 떠났으면”

입력 2021-01-16 07:26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수도 워싱턴에서 열린 2020년 대선 결과 인증 반대 집회에 참석해 연설하고 있다. 워싱턴/로이터연합뉴스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수도 워싱턴에서 열린 2020년 대선 결과 인증 반대 집회에 참석해 연설하고 있다. 워싱턴/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사상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퇴임 이후 그가 더는 정치권에 남아 있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응답도 전체 3분의 2 이상을 기록했다.

블룸버그통신은 15일(현지시간) 미국의 조사기관 퓨리서치센터의 여론조사를 인용,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사상 최저인 29%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지난주 5명의 사망자를 낸 트럼프 대통령 지지 시위대의 미국 의사당 난입 사태가 영향을 준 것으로 보여진다. 실제로 응답자의 전체 75%가 의회 습격 사건과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의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으며, 공화당 지지자 중에서도 52%가 동일하게 판단했다.

트럼프 대통령을 파면해야 한다는 응답은 54%, 임기 만료까지 머물러야 한다는 의견은 45%로 의견이 엇갈렸다. 하지만 전체 68%가 트럼프 대통령이 퇴임 이후 정치권에 머무르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지난해 11월 대선 이후 트럼프 대통령의 행동에 대해 76%가 부정적인 견해를 나타냈다. 그의 언행이 적절하거나 좋다고 응답한 사람은 23%에 그쳤다. 반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 대해서는 64%가 호의적으로 평가했다.

퓨리서치센터는 이달 8일부터 12일까지 미국 성인 536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오차율은 ±1.9%포인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403,000
    • +0.86%
    • 이더리움
    • 1,803,000
    • +5.13%
    • 리플
    • 530.7
    • +0.04%
    • 라이트코인
    • 207,000
    • +2.42%
    • 이오스
    • 4,280
    • +1.18%
    • 비트코인 캐시
    • 571,500
    • +1.78%
    • 스텔라루멘
    • 460.9
    • -0.09%
    • 트론
    • 57.6
    • -0.35%
    • 에이다
    • 1,290
    • -1.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7,800
    • -0.76%
    • 대시
    • 238,100
    • -1%
    • 이더리움 클래식
    • 12,750
    • +2.66%
    • 873.4
    • +13.5%
    • 제트캐시
    • 140,800
    • +2.92%
    • 비체인
    • 59.63
    • +4.76%
    • 웨이브
    • 11,590
    • +8.62%
    • 베이직어텐션토큰
    • 765.7
    • -0.92%
    • 비트코인 골드
    • 31,450
    • +2.01%
    • 퀀텀
    • 7,045
    • +10.94%
    • 오미세고
    • 5,480
    • +6%
    • 체인링크
    • 31,350
    • +1.72%
    • 질리카
    • 133.3
    • +1.91%
    • 어거
    • 34,690
    • +5.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