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2030세대, 청약통장 보유율 85%…"분양은 아직 잘 몰라요"

입력 2020-12-04 11:08

(다방)
(다방)

'로또 청약' 열풍 등으로 청약에 대한 젊은 층의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030 세대의 청약통장 보유율이 85%에 달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된 것이다. 다만 높은 관심에 비해 청약 접수율은 매우 낮았다.

4일 부동산정보플랫폼 다방이 지난달 20∼26일 20대와 30대인 자사 앱 이용자 6990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20·30세대의 청약통장 보유율은 84.6%(5917명)에 달했다.

20대는 81.5%(3170명), 30대는 88.6%(2747명)가 본인 명의의 청약통장이 있다고 응답했다.

그러나 청약 접수 경험이 있는 2030세대는 26.2%(1833명)에 불과했다. 청약을 경험해보지 않은 주요 원인은 혼인 여부에 따라 순위가 엇갈렸다.

미혼인 응답자(5953명) 중 청약 경험이 없는 이들은 '청약제도 이해 부족'(37.9%)을 가장 많이 꼽았으며 '자금 부족'(25.8%), '낮은 가점'(14.9%), '청약 계획 없음'(13.2%), '자격 미달'(8.1%) 순이었다.

기혼인 응답자(1037명)에게서는 '자금 부족'(41.0%)이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어 '청약제도 이해 부족'(28%), '낮은 가점'(18.7%), '자격 미달'(6.6%), '청약 계획 없음'(5.6%) 순이었다.

2030세대는 청약 접수 경험이 상대적으로 적지만, 청약에 대한 관심은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관심 단지의 모집공고문을 찾아본 경험'과 '청약 가점 계산 경험'에 대해 각각 63.9%, 42.1%의 비율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다방 관계자는 "정부가 생애 최초 특별공급 물량을 확대하고, 신혼부부 소득 요건을 완화하는 등 2030세대를 위해 청약 시장의 문이 열렸다"면서도 "청약은 정보 불균형으로 여전히 젊은 층에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4,403,000
    • -3.61%
    • 이더리움
    • 1,465,000
    • +5.47%
    • 리플
    • 298.4
    • -1.19%
    • 라이트코인
    • 150,000
    • -2.98%
    • 이오스
    • 2,952
    • -2.51%
    • 비트코인 캐시
    • 470,400
    • -1.61%
    • 스텔라루멘
    • 294.6
    • -1.8%
    • 트론
    • 32.5
    • +0.59%
    • 에이다
    • 378.6
    • -2.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300
    • -1.19%
    • 대시
    • 115,000
    • -1.79%
    • 이더리움 클래식
    • 8,245
    • -1.2%
    • 235.2
    • -2%
    • 제트캐시
    • 97,000
    • +0.57%
    • 비체인
    • 33.64
    • -0.77%
    • 웨이브
    • 7,540
    • +2.3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44.2
    • -8.68%
    • 비트코인 골드
    • 11,830
    • -1.17%
    • 퀀텀
    • 3,827
    • -7.02%
    • 오미세고
    • 3,900
    • -0.26%
    • 체인링크
    • 26,630
    • -3.76%
    • 질리카
    • 76.22
    • +1.38%
    • 어거
    • 21,320
    • -0.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