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네이버 지분 교환…“만났다 좋은 친구”-이베스트

입력 2020-10-27 08:07

▲한성숙 네이버 대표(왼쪽)와 최은석 CJ주식회사 경영전략 총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네이버)
▲한성숙 네이버 대표(왼쪽)와 최은석 CJ주식회사 경영전략 총괄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네이버)

이베스트투자증권은 CJ대한통운과 네이버의 협력은 각 사에 성장동력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27일 밝혔다.

오린아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양사는 전자상거래 혁신을 위한 e-풀필먼트 사업'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라며 “수요 예측, 물류 자동화, 재고 배치 최적화, 자율주행, 물류 로봇 등 '스마트 물류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CJ대한통운은 풀필먼트 서비스, 네이버는 커머스 부문을 강화하고 있는 만큼 양사 간의 시너지 창출을 극대화할 것”이라며 “이커머스 시장 내 경쟁력으로 배송이 부각되고 있고, 이커머스 성장은 택배 물동량 증가와 궤를 같이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CJ그룹과 네이버는 물류와 컨텐츠 분야 내 시너지를 위해 상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CJ그룹과 네이버는 6000억 원 규모의 지분 교환을 예상한다. 네이버가 CJ대한통운과 3000억 원, CJ ENM, 스튜디오 드래곤과 각각 1500억 원의 상호 지분을 교환한다.

CJ대한통운과 네이버는 각각 3000억 원의 자사주 스왑한다. CJ대한통운은 네이버 지분 0.64%, 네이버는 CJ대한통운 지분 7.85%를 보유하게 된다. 자사주 교환일은 10월 27일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405,000
    • -0.4%
    • 이더리움
    • 4,301,000
    • -0.6%
    • 비트코인 캐시
    • 1,380,000
    • +0.88%
    • 리플
    • 1,858
    • +4.26%
    • 라이트코인
    • 376,800
    • +6.53%
    • 에이다
    • 2,564
    • -5.74%
    • 이오스
    • 11,610
    • -1.61%
    • 트론
    • 143.7
    • -0.48%
    • 스텔라루멘
    • 804.9
    • -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9,300
    • +0.22%
    • 체인링크
    • 49,130
    • +1.4%
    • 샌드박스
    • 505.1
    • +4.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