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숙행, 무명시절 19년…걸그룹부터 트로트까지 “버티자는 심정으로”

입력 2020-10-22 23:36 수정 2020-10-22 23:36

▲숙행 (출처=숙행SNS)
▲숙행 (출처=숙행SNS)

가수 숙행의 오랜 무명시절이 눈길을 끈다.

22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2020 트롯 왕중왕전 예선 특집에는 숙행이 출연해 영탁과의 대결에서 승리했다.

이날 영탁은 “숙행은 내가 트로트 활동을 처음 시작할 때 듀엣곡을 불러준 고마운 동료”라며 “아무것도 모를 때 도와주기가 쉽지 않은데 저에게 은인 같은 분”이라고 전했다.

영탁이 오랜 무명시절을 보낸 만큼 숙행 역시 기나긴 무명시절을 보낸 것으로 유명하다. 숙행은 20대에 일렉트로닉 그룹으로 10년간 활동했지만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했고 결국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다. 당시 숙행은 그룹에서 플룻을 연주했다.

이후 숙행은 2011년 싱글앨범 ‘0순위’를 발매하며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지만 이 역시 쉽지 않았다. 약 5년의 무명시절을 더 겪어야 했으며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TV조선 ‘미스트롯1’에 출연했다.

숙행은 “트로트 가수 9년, 걸그룹 10년 총 19년 동안 무명생활을 했다”라며 “‘미스트롯’은 정말 나갈 생각이 없었다. 예선 2주를 남겨두고 출연을 결심했다. 버티자는 심정으로 하니 알아봐 주신 것 같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한편 숙행은 1979년생으로 올해 나이 42세다. ‘미스트롯’에서 최종 6위에 오르는 성과를 거뒀으며 지난 7월 신곡 ‘여자라서’를 발표하고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9,907,000
    • +2.11%
    • 이더리움
    • 608,500
    • +2.18%
    • 리플
    • 661.2
    • -6.12%
    • 라이트코인
    • 83,750
    • +4.3%
    • 이오스
    • 3,254
    • -2.14%
    • 비트코인 캐시
    • 305,100
    • -1.64%
    • 스텔라루멘
    • 211.7
    • -6.33%
    • 트론
    • 33.21
    • -1.89%
    • 에이다
    • 179.2
    • -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400
    • -0.92%
    • 대시
    • 116,000
    • +0.69%
    • 이더리움 클래식
    • 6,840
    • -3.66%
    • 189.7
    • -7.28%
    • 제트캐시
    • 79,550
    • -2.45%
    • 비체인
    • 16.45
    • -5.08%
    • 웨이브
    • 7,675
    • +3.5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0.2
    • -2.46%
    • 비트코인 골드
    • 9,870
    • -1.6%
    • 퀀텀
    • 2,933
    • -1.87%
    • 오미세고
    • 4,101
    • -5.79%
    • 체인링크
    • 14,350
    • -2.71%
    • 질리카
    • 31.29
    • +1.96%
    • 어거
    • 16,420
    • -3.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