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출근길] '코리안 좀비' 정찬성, 오르테가에 판정패·'환불원정대' 음악중심, '돈 터치 미' 무대 영상 조회수·제니 브랜드 평판 1위 外 (연예스포츠)

입력 2020-10-19 06:00

'출근길'은 정치, 사회, 경제, 연예 등 각 분야의 전일 주요 뉴스를 정리한 코너입니다. 출근길 5분만 투자하세요. 하루의 이슈가 한눈에 들어옵니다.


(출처=UFC SNS)
(출처=UFC SNS)


'코리안 좀비' 정찬성, 오르테가에 판정패…뺨 때린 이유?

'코리안 좀비' 정찬성이 브라이언 오르테가와의 승부에서 판정패 고배를 마셨습니다. 정찬성은 지난 18일 오전 8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80' 메인이벤트에서 페더급 타이틀 도전권을 놓고 '랭킹 2위' 오르테가와 맞붙었는데요. 이날 정찬성은 5라운드까지 승부를 펼쳤으나, 심판 전원 일치 판정패했습니다. 두 사람은 지난해 12월 UFC 부산 대회에서 한차례 만남이 불발된 이후 10개월 만에 다시 만났는데요. 오르테가는 지난 3월 정찬성 소속사 AOMG 대표 박재범을 폭행해 논란이 일기도 했습니다. 경기 후 오르테가는 이에 대한 사과의 의미로 뺨을 내밀었고, 정찬성은 웃으며 뺨을 툭 치는 행동으로 복수(?)에 성공했습니다.

'환불원정대' 음악중심, '돈 터치 미' 무대 영상 조회수 400만 돌파

걸그룹 '환불원정대'가 신기록을 쓰고 있습니다.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의기투합한 이들은 지난 17일 MBC '쇼! 음악중심'을 통해 데뷔 곡 '돈 터치 미' 무대를 선보였는데요. 이날 무대 영상은 네이버 TV, 유튜브 등 총 누적조회수 400만을 돌파하며 걸그룹 역사의 한 획을 그었습니다. 또한 방송에 깜짝 공개된 '돈 터치 미' MV 티저 영상도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키며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는데요. 인기에 힘입어 환불원정대 데뷔 앨범 '돈 터치 미'는 7인치 싱글 바이닐(vinyl)을 제작, 17일 오후 7시부터 단 1주일간 11번가 홈페이지를 통해 기간 한정 예약 판매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놀면 뭐하니'는 싹쓰리에 이어 환불원정대의 음원 수익 역시 연말 기부처를 결정해 전액 기부할 예정입니다.

제니 브랜드 평판 1위,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모두 10위권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2020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1위로 분석됐습니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로, 10위 안에 지수, 리사, 로제도 이름을 올렸습니다. 블랙핑크는 최근 정규 1집 '디 앨범'(THE ALBUM)을 발매하고 신곡 '러브식 걸스'(Lovesick Girls)로 활동 중인데요. 국내 음원 차트에서 상위권에 오르는가 하면, 미국 빌보드 '아티스트100'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습니다. 아울러 '빌보드200'과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에서도 모두 2위에 오르며 주류 팝 시장 내 막강한 존재감을 확인했습니다.


(출처=함연지 SNS)
(출처=함연지 SNS)


오뚜기 3세 함연지, 한강뷰 럭셔리 신혼집·남편 공개

함영준 오뚜기 회장의 장녀이자 뮤지컬 배우 함연지의 신혼집이 공개됐습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함연지가 남편 김재우 씨와 출연해 화제를 모았는데요. 이들의 신혼집은 탁 트인 한강 조망과 하얀 대리석이 돋보이는 넓은 거실과 세련된 인테리어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함연지는 동갑내기 남편과 6년의 연애 기간을 거쳐 지난 2017년 결혼에 골인했는데요. 이날 함연지는 "내가 먼저 결혼하자고 했다"라고 밝혀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습니다. 함연지는 2014년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연예계 데뷔했으며, 2018년에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300억 상당의 오뚜기 지분을 소유해 연예계 주식부자 5위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362,000
    • +1.88%
    • 이더리움
    • 431,600
    • +0.61%
    • 리플
    • 281.6
    • +2.07%
    • 라이트코인
    • 54,650
    • +1.3%
    • 이오스
    • 2,925
    • +0.83%
    • 비트코인 캐시
    • 282,300
    • -0.04%
    • 스텔라루멘
    • 96.62
    • +3.49%
    • 트론
    • 29.18
    • -1.12%
    • 에이다
    • 122.6
    • +0.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1,600
    • -0.49%
    • 대시
    • 84,450
    • +11.12%
    • 이더리움 클래식
    • 6,790
    • -0.88%
    • 126.9
    • +0.48%
    • 제트캐시
    • 72,800
    • +1.18%
    • 비체인
    • 12.73
    • -2.23%
    • 웨이브
    • 3,245
    • -5.1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1
    • -0.08%
    • 비트코인 골드
    • 8,875
    • +0.68%
    • 퀀텀
    • 2,489
    • -0.4%
    • 오미세고
    • 3,787
    • -0.11%
    • 체인링크
    • 12,230
    • -0.41%
    • 질리카
    • 21.89
    • +6.11%
    • 어거
    • 15,560
    • +0.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