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민주당, ‘김봉현 폭로’에 野 반격 나서 “검찰수사 신뢰 어려워…공수처 출범해야”

입력 2020-10-17 11:40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 (연합뉴스)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17일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야권 인사들에게까지 금품 로비를 했다고 폭로한 ‘옥중 입장문’을 계기로 반격에 나섰다. 또 라임ㆍ옵티머스 사태와 관련한 검찰 수사를 신뢰하기 어렵다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출범 필요성을 강조했다.

강선우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라임ㆍ옵티머스 사기 사건에 대해 연일 ‘권력형 게이트’라고 외치던 국민의힘은 야당 인사와 검사에 대한 로비 등 새로운 의혹이 제기되자 침묵에 들어갔다”고 지적했다.

강 대변인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라임사태 연루 의심 검사에 대한 감찰을 지시하며 ‘제식구 감싸기’ 수사 차단에 나섰다”면서 “공수처 출범이 시급한 이유를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어 “이 사건은 정쟁의 도구가 아니다. 막대한 피해를 본 국민이 있는 금융 사기 사건이고, 누가 진실을 원하는지 국민이 알 것”이라면서 “검찰 수사는 더 넓은 과녁을 향해 더 날카로워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전 회장이 16일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 등 여권 인사들에게 뇌물을 건넸다는 기존의 진술을 뒤집고 야당과 검사들에게까지 금품 로비를 했다고 폭로하면서 라임 의혹이 여야를 가리지 않고 전방위로 확산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306,000
    • -0.03%
    • 이더리움
    • 430,700
    • -2.78%
    • 리플
    • 269.1
    • -3.17%
    • 라이트코인
    • 60,700
    • -3.88%
    • 이오스
    • 2,842
    • -4.95%
    • 비트코인 캐시
    • 293,500
    • -2.91%
    • 스텔라루멘
    • 86.04
    • -2.14%
    • 트론
    • 28.99
    • -4.32%
    • 에이다
    • 106
    • -3.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100
    • -4.36%
    • 대시
    • 80,250
    • +5.59%
    • 이더리움 클래식
    • 6,550
    • -1.28%
    • 108.3
    • -3.3%
    • 제트캐시
    • 65,950
    • +3.05%
    • 비체인
    • 11.15
    • -4.62%
    • 웨이브
    • 3,810
    • +1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6
    • -3.75%
    • 비트코인 골드
    • 8,135
    • -1.33%
    • 퀀텀
    • 2,188
    • -5.93%
    • 오미세고
    • 3,242
    • -3.94%
    • 체인링크
    • 12,510
    • -4.43%
    • 질리카
    • 19.63
    • -1.75%
    • 어거
    • 13,880
    • -3.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