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 준법감시제도 전문심리위원에 '박근혜 탄핵주심' 강일원

입력 2020-10-15 17:35

(연합뉴스)
(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을 진행하는 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 부장판사)는 15일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을 전문심리위원으로 지정했다.

강 전 재판관은 삼성이 꾸린 준법감시제도의 실효성과 지속가능성 등 운영 실태를 점검하는 역할을 맡는다.

강 전 재판관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심판 주심을 맡았던 인물이다. 2012년 국회 여야 합의로 헌법재판관에 임명됐다. 6년의 임기를 마친 그는 2018년 퇴임하고 지난달 변호사 등록을 마쳤다.

재판부는 강 전 재판관에게 다음 달 30일까지 준법감시제도 일반에 대한 의견과 피고인들이 제시하는 새로운 준법감시제도의 실효성 및 지속가능성에 대한 의견을 제출해달라고 요구했다.

전문심리위원 제도는 법원이 전문적인 분야의 사건을 심리할 때 해당 분야의 지식과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를 심리위원으로 지정해 소송 절차에 참여하게 하는 것으로 2007년 형사소송법 개정으로 도입됐다.

재판부는 올해 1월 강 전 재판관을 전문심리위원으로 지명하면서 변호인과 특검 측에 각각 1명씩 추천하라고 요청했다. 이 부회장 측은 고검장 출신의 김경수 변호사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특검은 전문심리위원 구성 자체를 반대하면서 후보자를 추천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재판부는 변호인 추천 후보자를 배제하고 법원이 지명한 강 전 재판관만 전문심리위원으로 지정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282,000
    • -0.18%
    • 이더리움
    • 430,800
    • -2.8%
    • 리플
    • 269.1
    • -3.06%
    • 라이트코인
    • 60,650
    • -3.96%
    • 이오스
    • 2,842
    • -4.98%
    • 비트코인 캐시
    • 293,200
    • -2.91%
    • 스텔라루멘
    • 86.04
    • -2.27%
    • 트론
    • 28.99
    • -4.13%
    • 에이다
    • 105.7
    • -4.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000
    • -4.11%
    • 대시
    • 80,250
    • +5.59%
    • 이더리움 클래식
    • 6,550
    • -1.28%
    • 108.3
    • -3.3%
    • 제트캐시
    • 65,950
    • +3.05%
    • 비체인
    • 11.15
    • -4.62%
    • 웨이브
    • 3,812
    • +11.5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6
    • -3.75%
    • 비트코인 골드
    • 8,135
    • -1.33%
    • 퀀텀
    • 2,186
    • -6.1%
    • 오미세고
    • 3,259
    • -3.44%
    • 체인링크
    • 12,510
    • -4.43%
    • 질리카
    • 19.63
    • -1.8%
    • 어거
    • 13,950
    • -2.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