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기 교정, 적절한 치료시기 고려해야

입력 2020-09-21 15:50

교정치료는 성장조절을 목적으로 하는 1차 교정과 치아배열을 목적으로 하는 2차 교정으로 양분할 수 있다. 영구치열 완성 후 언제든지 시작할 수 있는 2차 교정과 달리, 성장조절을 시도하는 1차 교정의 적기는 성장폭발기가 도래하기 이전인 초등학교 1~2학년 시기이다. 따라서 아동에게 1차 교정이 필요한지 여부를 판단하는 가장 적절한 시기는 초등학교 입학 전인 7세경이다.

이 시기 아동의 옆얼굴 방사선사진은 수없이 많은 정보를 담고 있다. 동일 성별, 동일 연령의 아동과 성장 패턴을 비교하여 차이점과 문제점을 파악하고, 향후 어떠한 방향으로 성장할지 예측할 수도 있다. 면밀한 계측 및 분석을 거쳐 무턱이나 주걱턱으로 진단되면 1차 교정을 통해 성장 양상을 변화시키는 것이 가능하다.

하악골 성장부족 양상을 보이는 아동에게 구내장치를 이용하여 하악골 성장을 유도해주고, 반대교합 및 주걱턱 양상을 보이는 아동에게는 급속확장장치와 페이스마스크를 장착하여 상악골 성장을 유도하는 것이 대표적인 예이다. 아동의 성장력과 적절한 교정적 개입이 조화를 이루면 아동은 정상적인 치열과 골격으로 성장하게 된다. 안타깝게도 치료시기를 놓쳐 골격적 부조화가 잔존한 상태로 성장이 지속될 경우 성인이 된 후 수술교정을 피할 수 없다.

이 밖에도 과잉치나 결손치, 영구치의 매복 가능성 등을 파악하여 적절한 시기에 개선을 해주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예를 들어 영구치가 맹출할 공간이 부족한 아동에게 구내장치를 적용하면 악궁 확장을 통해 치아 맹출을 유도할 수 있다. 영구치가 매복된 상태로 성인이 될 경우 수술을 통해 교정적 맹출술을 시도하거나 발치 후 임플란트 식립을 해야 할 가능성이 있다.

안지연 동탄 서울안지연교정치과 원장은 “성장기 교정은 시기가 극히 한정적이므로 육안으로 정상 골격처럼 보이는 아동일지라도 7세가 되었을 때 성장 평가를 받는 것이 좋다”라며 “숙련된 의료진이 정확한 진단을 통해 아동의 성장력을 원동력으로 성장조절치료를 시행함으로써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890,000
    • +1.07%
    • 이더리움
    • 2,518,000
    • -0.47%
    • 비트코인 캐시
    • 245,600
    • +0.04%
    • 리플
    • 517.3
    • -1.17%
    • 라이트코인
    • 88,700
    • +1.9%
    • 에이다
    • 657.1
    • -0.99%
    • 이오스
    • 1,708
    • +0.35%
    • 트론
    • 104
    • +4.15%
    • 스텔라루멘
    • 166.9
    • +0.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050
    • +2.92%
    • 체인링크
    • 9,095
    • +0.22%
    • 샌드박스
    • 1,627
    • -2.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