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P, 현대차그룹 계열사 신용등급 부정적 관찰대상서 제외

입력 2020-09-15 10:42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드더앤드푸어스(S&P)가 15일 현대차그룹 계열사의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 대상에서 제외했다.

S&P는 이날 현대차를 비롯해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글로비스의 장기 신용등급을 ‘BBB+’로 유지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다만 ‘부정적’ 등급 전망은 그대로 유지했다. 당장 신용등급이 하향될 가능성은 작아졌지만, 여전히 등급 강등 여지는 남아있는 있는 것이다.

S&P는 현대차그룹 완성차 부문이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실적을 내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S&P는 지난 4월 현대차그룹 계열사를 신용등급 부정적 관찰 대상에 올렸다. 그러나 지난 4월 관찰 대상에 등재된 후 성공적으로 프리미엄 모델을 출시하고 우수한 국내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는 점이 이번 부정적 관찰 대상 제외의 주요인으로 작용했다.

S&P는 “올해 글로벌 자동차 수요가 약 20% 감소하는 데 비해 현대차그룹의 자동차 판매량은 약 15% 감소할 것”이라면서 “현대ㆍ기아차의 2020년 자동차 판매량이 전년 대비 15% 감소하겠지만 세전ㆍ이자지급전이익(EBITDA) 마진은 2019년 5.9%와 비슷한 5.0~6.0%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올해 들어 대부분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이 영업손실을 내고 있지만, 현대차그룹은 탄탄한 내수와 비용 절감 덕분에 한 자릿수 초반의 영업이익률을 유지할 것이란 게 S&P의 설명이다.

다만 불확실성은 남아있다. S&P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차질을 빚고 있는 영업이 완전 정상화되는 데 불확실성이 있고, 글로벌 자동차 산업이 코로나 이전에도 수요감소와 배출가스 규제 강화로 인해 어려운 상황이었다는 점에서 부정적 등급 전망을 유지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279,000
    • +3.54%
    • 이더리움
    • 453,300
    • +1.82%
    • 리플
    • 281.5
    • +0.11%
    • 라이트코인
    • 64,700
    • +0.94%
    • 이오스
    • 2,983
    • -0.17%
    • 비트코인 캐시
    • 296,900
    • +1.02%
    • 스텔라루멘
    • 91.36
    • -0.76%
    • 트론
    • 30.14
    • -0.82%
    • 에이다
    • 115.7
    • -0.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900
    • -0.35%
    • 대시
    • 79,100
    • +0.19%
    • 이더리움 클래식
    • 6,860
    • +2.16%
    • 108.9
    • -0.37%
    • 제트캐시
    • 67,800
    • -0.88%
    • 비체인
    • 12.66
    • -1.94%
    • 웨이브
    • 3,557
    • -0.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
    • -0.25%
    • 비트코인 골드
    • 8,765
    • +3.85%
    • 퀀텀
    • 2,453
    • -0.61%
    • 오미세고
    • 3,573
    • -2.46%
    • 체인링크
    • 13,470
    • +0.52%
    • 질리카
    • 20.71
    • -1.47%
    • 어거
    • 14,760
    • -0.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