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미래에셋자산운용, 미국 아마존 물류센터 3곳 인수 추진

입력 2020-09-09 16:52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약 2000억 원 규모의 미국 물류센터 세 곳 인수를 추진한다.

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최근 미국 부동산 개발사 스캔넬 프라퍼티가 내놓은 아마존 물류센터 세 곳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스캔넬은 최근 물류센터 자산 10여 개를 한꺼번에 내놓고 매각을 추진해왔는데, 이 중 세 곳에 대한 인수를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추진하는 것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인수할 세 곳의 자산 가격을 합치면 총 1억7000만 달러(약 2000억 원) 수준으로, 총 5만700㎡(약 1만5400평) 규모다. 각각 인디애나주, 오하이오주,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지난 8월 준공됐다. 아마존은 오는 2032년까지 12년간 이 물류센터를 사용하게 되며 임대료 상승률은 1.5%로 고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의 이번 투자는 지난해 9월 미국 호텔 인수를 위해 중국 안방보험과 계약을 체결한 이후 1년 만이다.

업계 관계자는 "투자자들에게 고정 임대료에 따른 수익을 배분할 수 있고, 이후 펀드 만기 시 매각 차익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금융투자업계는 최근 전자상거래 급성장에 주목, 아마존 물류센터 매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최근 이지스자산운용과 손잡고 미국 델라웨어에 짓고 있는 아마존 물류센터를 선매입하기로 했다. 앞서 NH투자증권은 일본 가나가와 현 오다와라 지역에 있는 아마존 물류센터를 1500억 원에 인수했다. KB증권도 LB자산운용과 함께 영국 에든버러에 있는 아마존 물류센터를 약 1000억 원에 인수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421,000
    • +2.32%
    • 이더리움
    • 431,200
    • +0.35%
    • 리플
    • 281.7
    • +1.99%
    • 라이트코인
    • 54,750
    • +1.39%
    • 이오스
    • 2,919
    • +0.55%
    • 비트코인 캐시
    • 281,800
    • -0.14%
    • 스텔라루멘
    • 96.91
    • +4.65%
    • 트론
    • 29.27
    • -0.75%
    • 에이다
    • 122.4
    • +0.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100
    • -0.11%
    • 대시
    • 86,300
    • +12.88%
    • 이더리움 클래식
    • 6,805
    • -0.07%
    • 128
    • +2.32%
    • 제트캐시
    • 73,400
    • +2.16%
    • 비체인
    • 12.77
    • -2.37%
    • 웨이브
    • 3,246
    • -4.0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2.4
    • -0.37%
    • 비트코인 골드
    • 8,890
    • +0.97%
    • 퀀텀
    • 2,490
    • +0.04%
    • 오미세고
    • 3,831
    • +1.56%
    • 체인링크
    • 12,300
    • +0.16%
    • 질리카
    • 21.62
    • +4.7%
    • 어거
    • 15,520
    • +0.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