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스타벅스, 중장년층 창업ㆍ취업 지원 나서… '스타벅스 리스타트 프로그램' 본격화

입력 2020-08-05 12:00

경력단절 여성 대상 리턴맘 바리스타 채용, 장애인 바리스타 채용, 청년인재 양성 지원 및 시니어 일자리 지원을 이어 온 스타벅스가 이번에는 중장년층에 대한 창업과 취업을 지원한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함께 대한민국 중장년층의 카페 창업과 스타벅스 취업을 지원하는 ‘스타벅스 리스타트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5월 스타벅스가 중소벤처기업부와 맺은 자상한 기업 업무 협약 관련 상생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당시 스타벅스와 중소벤처기업부는 40대 이상 폐업한 소상공인 등의 재취업이나 창업지원을 위한 바리스타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을 지원하기로 협약한 바 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벅스는 전국의 40대 이상 중장년층 중에서 카페 창업 준비자 및 스타벅스 입사 희망자 등 총 100명 규모의 교육생을 모집하고, 창업과 취업에 필요한 다양한 커피 관련 교육 프로그램 등을 진행한다.

특히 스타벅스에 취업을 희망하는 교육 이수자에게는 내부 채용 절차를 거쳐 실제 스타벅스 바리스타로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우선 선발된 교육 대상자에게는 이론과 실습교육 16시간을 지정된 스타벅스 교육장에서 진행한다. 커피의 최신 트렌드와 지식, 효과적인 고객 서비스, 음료품질 및 위생관리, 매장 손익관리 등의 다양한 교육이 제공된다.

예비 창업자들이 카페나 외식업 창업 시 주의해야 할 사항 및 경험 부족으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스타벅스 전문가들의 다양한 매장 운영 노하우 전수 등이 다뤄진다.

교육 후에도 지속적인 멘토링 등을 통해 실제 창업 시 이들이 안정적인 매장 운영 및 우수한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한 스타벅스 중장년 바리스타 입사자는 스타벅스 파트너로서의 근무 조건과 복리후생, 승진 기회 등이 동일하게 제공되며, 안정적으로 업무에 적응할 수 있도록 특별 교육도 제공된다.

스타벅스는 그 동안에도 학력, 나이, 성별 등에 차별 없는 열린 채용을 진행해 왔다. 이번 40대 이상을 대상으로 하는 리스타트 지원 프로그램이 중장년층에게 망설임 없이 도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주현 중소벤처기업부 실장은 “자상한 기업 스타벅스의 리스타트 프로그램이 단순 전문교육 전달을 넘어 취업의 기회까지 제공하는 실질적인 재기 프로그램으로 마련되어 매우 고무적이며, 자상한 기업인 스타벅스의 상생 노력에 감사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중장년 소상공인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재기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재기 소상공인들이 스타벅스의 우수한 경영노하우를 전수받아 재창업, 재취업이라는 도약의 길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들의 스토리가 재기를 꿈꾸는 중장년층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가 될 것으로, 공단 역시 앞으로도중기부와 함께 소상공인의 새로운 도전을 직접적으로 돕기 위한 다양한 정책 마련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호섭 스타벅스 대표이사는 "이번 프로그램이 우리 중장년층들에게 또다른 출발이 될 수 있는 실질적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중장년층들의 사회 경험은 스타벅스의 현재 파트너들과도 조화롭게 어우러져 우리의 귀중한 자산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교육프로그램에 참여를 위한 접수기간은 10일부터 19일까지 열흘간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693,000
    • +2.35%
    • 이더리움
    • 424,300
    • -2.46%
    • 리플
    • 277.9
    • -1.84%
    • 라이트코인
    • 54,000
    • -1.91%
    • 이오스
    • 2,902
    • -1.83%
    • 비트코인 캐시
    • 279,000
    • -2.86%
    • 스텔라루멘
    • 93.5
    • -4.3%
    • 트론
    • 29.71
    • +0.24%
    • 에이다
    • 117.5
    • -6.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0,000
    • -1.8%
    • 대시
    • 82,900
    • +0.18%
    • 이더리움 클래식
    • 6,750
    • -1.39%
    • 124.8
    • -2.27%
    • 제트캐시
    • 70,850
    • -3.74%
    • 비체인
    • 12.47
    • -5.74%
    • 웨이브
    • 3,274
    • -2.5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6.7
    • -3.47%
    • 비트코인 골드
    • 8,635
    • -4.37%
    • 퀀텀
    • 2,457
    • -3.08%
    • 오미세고
    • 3,620
    • -8.01%
    • 체인링크
    • 11,600
    • -8.3%
    • 질리카
    • 20.49
    • -7.74%
    • 어거
    • 15,170
    • -2.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