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피플] “삼성미래기술육성 사업, 창의적 젊은 연구자들에게 기회”

입력 2020-07-12 11:00

조승우 연세대 교수 과제 선정…“알츠하이머 치료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

“앞으로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이 창의적이고 새로운 시각으로 세상을 변화시킬 연구를 제안하는 젊은 연구자들에게 많은 기회를 부여했으면 합니다.”

2013년부터 시작된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이 젊은 연구자들에게 도전적인 아이디어를 실현시킬 수 있는 기회의 장으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1975년생으로 40대인 조승우<사진> 연세대 교수는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과제 선정으로 젊은 연구자들의 독창적인 연구가 힘을 받게 됐다고 평가했다.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은 국가적으로 연구가 필요한 미래 과학기술 분야의 발전을 위해 지정테마 과제를 선정·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6개 분야에서 총 12개 연구과제가 선정됐다. 조 교수는 ‘알츠하이머 세포치료제 전용 평가 모델 개발’ 과제로 지원을 받게 됐다.

뇌 오가노이드 연구에 관심이 컸던 조 교수는 알츠하이머 세포치료제의 유효성과 안정성 평가를 위해 뇌 오가노이드 질환 모델링 기술과 바이오센서를 접목하는 연구를 시작했다. 오가노이드는 줄기세포를 배양하거나 재조합해 만든 ‘유사 장기’다.

그의 과제가 상용화되면, 알츠하이머 기전을 규명할 수 있고, 세포치료제나 신약 개발에도 활용될 수 있다. 조 교수는 “뇌 오가노이드는 환자 혈액세포에서 유도된 줄기세포로부터 제작되기 때문에, 알츠하이머 환자 맞춤형 세포치료제를 선별해 제공해 주는 판별 기술로 적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아직 증상이 나타나지는 않았지만, 알츠하이머 유전적 변이를 보유한 사람의 인공 뇌 모델을 제작해 질환의 발현을 최대한 늦추거나 완화하는 처치, 치료를 미리 제공하는 예측 모델로서도 가치가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조 교수는 “이번에 제안한 연구가 매우 도전적이고 생명공학, 재료공학, 의학 분야의 지식과 기술의 융합이 필요한 다학제 융합연구로서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의 취지에 잘 맞는다고 생각했다”며 참여 배경을 밝혔다.

그는 과거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에서 지원하는 연구과제의 공동연구원으로 참여한 바 있다. 연구가 어떻게 지원을 받고 진행이 되는지 경험해 보았기 때문에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에 대한 이해와 기대도 남다르다.

조 교수는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이 매우 경쟁률이 높고 선정되기 어려운 만큼, 선정된 과제는 각 분야에서 독창적이고 창의적인 연구로서 학계의 인정을 받는다는 의미도 된다”면서 “기억 상실, 인지기능 저하 등의 증상으로 인해 가족들과 주변 사람들을 힘들고 슬프게 하는 알츠하이머 질환 치료에 조금이라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770,000
    • +3.89%
    • 이더리움
    • 469,600
    • +1.98%
    • 리플
    • 355.7
    • +0.97%
    • 라이트코인
    • 69,000
    • +1.55%
    • 이오스
    • 3,589
    • -0.03%
    • 비트코인 캐시
    • 343,600
    • +1.03%
    • 스텔라루멘
    • 126.6
    • -1.48%
    • 트론
    • 23.85
    • -0.87%
    • 에이다
    • 166.8
    • -1.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1,500
    • +2.14%
    • 대시
    • 108,100
    • +5.26%
    • 이더리움 클래식
    • 8,475
    • +0.24%
    • 65.89
    • +2%
    • 제트캐시
    • 112,800
    • +10.05%
    • 비체인
    • 21.96
    • -1.52%
    • 웨이브
    • 1,936
    • -0.5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9
    • -0.88%
    • 비트코인 골드
    • 12,460
    • +0.24%
    • 퀀텀
    • 3,231
    • -2.09%
    • 오미세고
    • 1,883
    • -0.69%
    • 체인링크
    • 11,580
    • +0.43%
    • 질리카
    • 23.65
    • +9.44%
    • 어거
    • 23,420
    • -0.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