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다시 평화의 길 열어야 한다는 절박감”

입력 2020-07-03 19:22

“통일부 최우선 과제는 대화복원…인도적 교류협력 살피겠다”

▲통일부 장관에 내정된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의원이 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의원실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통일부 장관에 내정된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의원이 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의원실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통일부 장관으로 지명된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평화의 문이 닫히기 전 다시 평화의 길을 열어야 한다는 절박감으로 지명절차에 응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청와대의 인사발표 이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평화로 가는 오작교를 다시 만들 수는 없어도 노둣돌 하나만은 착실히 놓겠다는 마음으로 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이 의원은 “8000만 겨레와 함께 다시 평화의 꿈과 통일의 꿈을 만들고 싶다”며 “우리가 공존하고 평화를 통해 더 큰 번영의 길로 가는 민족임을 함께 증명했으면 좋겠다”고 했다.

통일부 장관의 가장 시급한 과제를 묻는 질문에 이 의원은 ‘남북 대화 복원’을 꼽았다. 이 의원은 “아무래도 대화를 복원해야 할 것 같다”고 답한 뒤 “당장 할 수 있는 인도적 외교 협력 문제 등 지난 시기 함께 약속했던 것을 다시 실천해 나가는 과정을 살펴봐야겠다”고 덧붙였다.

인사청문회 절차에 대해 이 의원은 “매우 겸손하고 성실한 마음으로 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부족한 점이 있었다면 더 북돋우고 새로운 창의적인 대안을 만들어야 한다면 또 새로운 길도 내고 하면서 통일부가 ‘민족의 부’가 될 수 있도록 일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403,000
    • -1.89%
    • 이더리움
    • 4,960,000
    • +5.67%
    • 비트코인 캐시
    • 1,613,000
    • +7.39%
    • 리플
    • 1,693
    • +4.18%
    • 라이트코인
    • 397,200
    • +3.98%
    • 에이다
    • 2,378
    • -0.59%
    • 이오스
    • 13,620
    • +7.24%
    • 트론
    • 151.8
    • +2.29%
    • 스텔라루멘
    • 786.6
    • -0.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8,800
    • +6.96%
    • 체인링크
    • 56,700
    • +6.18%
    • 샌드박스
    • 539.8
    • +4.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