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委 출범 6주년…누적기금 270억 돌파

입력 2020-07-02 13:54

작년 기금액만 45억 원…수입차 업계 최대 수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출범 6주년을 맞았다. 누적 기부액만 270억 원을 넘어선 만큼, 한국 사회와 동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2일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2014년 6월 29일 '메르세데스-벤츠의 약속(Mercedes-Benz Promise)'이라는 슬로건 아래 사회공헌위가 출범한 지 6주년을 맞았다고 밝혔다.

이 기간 누적 기부금은 약 272억 원에 달한다. 특히 지난해 기금액은 2014년 같은 기간 대비 125% 증가한 45억 원에 달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여파가 장기화함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취약계층과 의료진을 돕고, 기업 시민으로서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18억 원의 기부금을 조성한 바 있다.

이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 미래재단'을 통해 지역사회 구성원들을 지원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지난해 기부금액, 6년여간의 누적 기부금액, 코로나19 기부금액 등은 모두 수입차 업계 중 최대 수준이다.

이를 토대로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로서 특화된 전문성과 핵심 역량을 활용해 한국 사회에 이바지하고, 사회 구성원의 역할을 다하겠다는 취지 아래 국내 다임러 계열사 3곳 및 11개 공식 딜러사가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은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한국에 진출한 다임러 그룹의 모든 계열사와 딜러사들이 동참해 국내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모색하고, 매년 활동과 기부금을 늘리는 등 진정성 있는 행보를 이어 나간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방면의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코로나19 등과 같은 사회적 위기를 극복할 것”이라고 6주년을 맞이한 소감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440,000
    • +5.45%
    • 이더리움
    • 445,600
    • +4.75%
    • 리플
    • 285.4
    • +2.4%
    • 라이트코인
    • 59,500
    • +10.08%
    • 이오스
    • 2,960
    • +1.86%
    • 비트코인 캐시
    • 293,200
    • +5.2%
    • 스텔라루멘
    • 96.14
    • +1.97%
    • 트론
    • 30.44
    • +0.53%
    • 에이다
    • 121.6
    • +3.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000
    • +4.33%
    • 대시
    • 85,050
    • +2.47%
    • 이더리움 클래식
    • 6,855
    • +1.63%
    • 122
    • -2.32%
    • 제트캐시
    • 72,450
    • +2.26%
    • 비체인
    • 12.79
    • +2.73%
    • 웨이브
    • 3,485
    • +6.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4.4
    • +2.91%
    • 비트코인 골드
    • 8,915
    • +2.29%
    • 퀀텀
    • 2,565
    • +4.18%
    • 오미세고
    • 3,760
    • +2.45%
    • 체인링크
    • 12,330
    • +4.67%
    • 질리카
    • 21.26
    • +3.25%
    • 어거
    • 15,400
    • +2.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