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한은 올들어 3번째 국고채 단순매입, 수급개선+6월 만기도래 롤오버

입력 2020-06-30 18:09

내달 2일 1.5조 규모..9-5·18-10·16-8·14-5·18-6 다섯종목..필요시 적극매입

(한국은행, 이투데이 추정)
(한국은행, 이투데이 추정)
한국은행이 올들어 세 번째 국고채 단순매입을 실시한다. 수급개선과 함께 6월 만기도래 물량에 대한 롤오버 차원으로 풀이된다.

30일 한은은 다음달 2일 1조5000억원 규모로 국고채 단순매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매입대상 종목은 잔존 3년물부터 10년물까지 총 5종목으로 국고20년 경과물 9-5부터 국고10년 경과물 18-10, 16-8, 14-5와 국고5년 경과물 18-6다.

이는 우선 최근 국고채 발행물량이 증가하고 있는데다 향후 더 늘어날 가능성을 대비한 것이다. 올들어 1·2차 추가경정예산이 집행되고 있는데다, 조만간 35조3000억원 규모의 3차 추경안도 국회를 통과할 예정이기 때문이다. 3차 추경에 따라 추가로 늘어날 국고채 발행물량은 23조8000억원으로 이를 합해 올해 총 발행하는 국고채 물량은 167조7000억원에 달한다.

실제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7월 경쟁입찰을 통한 국고채 발행 계획물량은 13조6000억원에 달한다. 이는 월별 기준으로는 올 들어 최대치다. 6월 계획물량도 13조4000억원에 달했었다.

지난달 10일 한은이 보유했던 10-3종목이 만기도래한 것도 반영했다. 한은은 10-3 종목을 단순매입을 통해 1조3500억원어치 보유하고 있었다.

한은 관계자는 “단순매입은 단기적으로 금리변동성이 클 때 지표물을 중심으로 하는 시장안정용이 있고, 오늘처럼 비지표물을 (한은에) 팔고 새로운 장기채권 발행시 매입 여력을 도와주는 수급개선 및 RP(환매조건부채권) 매매를 위한 담보채권 확충을 위한 용도가 있다”며 “이번 단순매입은 후자”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이주열 총재가 밝혔듯 수급개선이나 금리 변동성이 커질 경우 적극적으로 단순매입을 할 것”이라며 “다만 그 규모도 시장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은은 올들어 3월20일 시장안정용으로, 4월10일 금융회사 채권매수여력 확충용으로 각각 1조5000억원씩 국고채 단순매입을 실시한 바 있다. 현재 한은이 단순매입으로 보유중인 국고채 규모는 17조1100억원으로 추정된다. 이는 연초 16조3000억원 규모보단 늘어난 수준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36,000
    • -1.58%
    • 이더리움
    • 284,400
    • -2.37%
    • 리플
    • 234.2
    • -5.83%
    • 라이트코인
    • 52,500
    • -2.69%
    • 이오스
    • 3,101
    • -2.97%
    • 비트코인 캐시
    • 282,000
    • -2.15%
    • 스텔라루멘
    • 100.2
    • -11.09%
    • 트론
    • 21.43
    • -3.86%
    • 에이다
    • 134.4
    • -7.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800
    • -5.3%
    • 대시
    • 84,500
    • -3.04%
    • 이더리움 클래식
    • 7,550
    • -5.27%
    • 53.49
    • -5.74%
    • 제트캐시
    • 65,250
    • -5.84%
    • 비체인
    • 18.76
    • -14.38%
    • 웨이브
    • 1,401
    • -2.0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5.2
    • -6.32%
    • 비트코인 골드
    • 10,970
    • -0.81%
    • 퀀텀
    • 2,371
    • -6.32%
    • 오미세고
    • 1,801
    • -4.51%
    • 체인링크
    • 6,905
    • -6.31%
    • 질리카
    • 22.84
    • -5.54%
    • 어거
    • 22,560
    • -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