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LG그룹, 10대 그룹 중 현대차 제치고 시가총액 3위 올라

입력 2020-06-07 09:57 수정 2020-06-07 09:57

▲국내 10대 그룹 시가총액 순위 (한국거래소)
▲국내 10대 그룹 시가총액 순위 (한국거래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무너진 코스피가 최근 이전 지수를 회복했지만, 국내 10대 그룹의 시가총액은 대부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LG는 오히려 강세를 보이면서 현대차를 제치고 3위로 올라섰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5일 코스피는 2181.87로 마감하면서 코로나19 이전 지수를 회복했다. 작년 12월 30일 지수(2197.67)에 가까운 수치다.

10대 그룹(공정위 발표 대기업 집단 순, 농협 제외)의 시가총액(우선주 포함)은 지난해 말 920조 원에서 911조 원으로 1.1% 감소했다.

시가총액이 증가한 그룹사는 10곳 중 삼성과 LG 두 곳에 그쳤다. 삼성이 514조 원에서 528조 원으로 2.8% 늘어났고, LG는 87조 원에서 95조 원으로 8.5% 강세를 보였다.

반면 다른 그룹들의 시가총액은 대부분 두 자릿수 감소를 나타냈다. 현대중공업 그룹은 19.4% 줄면서 10대 그룹 중 감소 폭이 가장 컸고, 한화 그룹 시가총액도 18.6% 증발했다.

롯데(-15.49%), 현대차(-13.15%), GS(-10.58%), 포스코(-10.35%)도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시가총액이 크게 줄어들었다.

코로나19 사태를 전후로 시가총액 변동 폭이 커지면서 순위에서도 변화가 나타났다.

SK는 시가총액이 4.44% 줄어들었지만, 삼성에 이어 2위를 지켰다. 지난해 말까지만 해도 3위였던 현대차는 시가총액이 12조 원 이상 쪼그라들면서 LG에 밀려 4위로 떨어졌다.

3위로 올라선 LG는 현대차와 격차도 15조 원 가까이 벌리며 100조 원을 눈앞에 뒀다.

LG와 현대차와 순위 변동은 대표 종목의 주가 희비로 갈렸다.

LG그룹사는 LG전자 주가가 지난해 말 7만2100원에서 지난 5일에는 6만3000원으로 12.6% 내렸지만, LG화학이 31만7500원에서 43만4000원으로 36.7% 치솟았다. LG생활건강 역시 126만1000원에서 140만1000원으로 11.1% 상승했다.

현대차그룹사는 현대차 주가가 같은 기간 12만500원에서 11만1000원으로 7.9% 떨어졌고, 현대모비스도 25만6000원에서 21만9000원으로 14.4% 하락했다.

단일 종목 시가총액 순위(우선주 제외)에서도 LG화학과 LG생활건강은 각각 8위와 13위에서 7위와 10위에 올랐지만, 현대차는 5위에서 9위로 떨어졌고 현대모비스는 6위에서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정명지 삼성증권 투자정보팀장은 “LG는 전기차와 온라인 소비 측면에서 앞서 있지만, 현대차는 전기차에서는 앞서 나가고는 있지만, 내연기관차가 중심이다 보니깐 테슬라가 이끌고 갔던 전기차 주식 열풍에서 소외됐던 부분의 영향이 컸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648,000
    • +1.96%
    • 이더리움
    • 461,500
    • +3.8%
    • 리플
    • 332.8
    • +1.19%
    • 라이트코인
    • 64,250
    • +1.42%
    • 이오스
    • 3,574
    • +1.53%
    • 비트코인 캐시
    • 337,500
    • +2.55%
    • 스텔라루멘
    • 119.4
    • +2.93%
    • 트론
    • 23.91
    • +2.18%
    • 에이다
    • 163.3
    • +4.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3,500
    • +0.7%
    • 대시
    • 107,000
    • +4.7%
    • 이더리움 클래식
    • 8,050
    • +1.39%
    • 71.62
    • +2.45%
    • 제트캐시
    • 97,200
    • +4.85%
    • 비체인
    • 23.94
    • +3.77%
    • 웨이브
    • 2,478
    • +14.35%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7.9
    • +4.5%
    • 비트코인 골드
    • 12,640
    • +3.78%
    • 퀀텀
    • 3,268
    • +3.52%
    • 오미세고
    • 1,975
    • +3.95%
    • 체인링크
    • 19,600
    • +30.15%
    • 질리카
    • 30.24
    • +3.53%
    • 어거
    • 24,330
    • +3.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