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김종인 “물질적 자유 극대화 목표”…기본소득 도입 사실상 공식화

입력 2020-06-03 14:04

통합당 초선들에 "겁먹지 말라" 당부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초선모임에서 강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초선모임에서 강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물질적 자유 극대화가 정치의 목표라며 기본소득 도입 입장을 사실상 공식화했다.

김 위원장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통합당 초선 모임에 참석해 "보수라는 말 자체를 좋아하지 않는다"며 "보수가 지향하는 가치인 자유는 말로만 하는 형식적 자유로,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고, 전혀 의미가 없다"고 지적했다.

다만 그는 "실질적인 자유를 이 당이 어떻게 구현하고, 물질적 자유를 어떻게 극대화해야 하는지가 정치의 기본 목표"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배고픈 사람이 빵집을 지나다 김이 나는 빵을 먹고 싶은데 돈이 없으면 먹을 수가 없다면 그 사람에게 무슨 자유가 있겠나"라며 "그런 가능성을 높여줘야 물질적 자유라는 게 늘어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기자들이 기본소득 도입 방침을 굳힌 것이냐고 묻자 "기본소득에 국한해서 이야기한 건 아니다"며 "재원 확보가 어려우면 아무리 공감대가 형성돼도 실행이 쉽지 않다. 함부로 이야기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고 말을 아꼈다.

통합당은 비대위 산하에 둔 경제혁신위원회를 통해 실질적 자유를 구현할 정책 대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김은혜 대변인이 전했다.

비공개로 진행된 모임에서 김 위원장은 나이가 많게는 두 배 차이가 나는 초선 의원들에게 "겁먹지 말라"고 조언했다고 한다.

177석의 거대 여당에 103석으로 맞서야 하는 처지지만, 너무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김 위원장은 강조했다.

그는 "민생 관련 입법활동을 하는 데 숫자는 상관없다. 각자 전문 분야에서 여당 의원을 설득할 수만 있다면 얼마든지 가능하다"고 말했다.

특히 "비례대표는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스스로 입법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 한다. 국회의원으로서 뭐 하나 남기고 가겠다는 각오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지금부터 대통령 선거를 할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 여러분이 용기와 희망을 갖고 의정 활동을 해주면 가능하다"며 "2022년 3월 9일(차기 대선일)이 통합당이 정당으로서 생명을 이어갈지 결정되는 날"이라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42,000
    • -0.43%
    • 이더리움
    • 283,800
    • -0.63%
    • 리플
    • 234.4
    • -0.76%
    • 라이트코인
    • 51,400
    • -0.96%
    • 이오스
    • 3,025
    • -0.26%
    • 비트코인 캐시
    • 270,300
    • -0.73%
    • 스텔라루멘
    • 112.8
    • +2.73%
    • 트론
    • 20.86
    • -0.62%
    • 에이다
    • 156.1
    • -0.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900
    • -0.61%
    • 대시
    • 84,250
    • -0.53%
    • 이더리움 클래식
    • 7,415
    • -1.26%
    • 54.52
    • -2.57%
    • 제트캐시
    • 72,650
    • -2.15%
    • 비체인
    • 22.81
    • +2.56%
    • 웨이브
    • 1,578
    • -3.1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5
    • -2.34%
    • 비트코인 골드
    • 11,210
    • -0.71%
    • 퀀텀
    • 2,696
    • -6.71%
    • 오미세고
    • 1,811
    • +0.17%
    • 체인링크
    • 10,030
    • +3.3%
    • 질리카
    • 22.42
    • -5.2%
    • 어거
    • 23,800
    • +0.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