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오거돈, 피의자조사서 성추행 시인ㆍ선거법위반 부인

입력 2020-05-23 09:46

(뉴시스)
(뉴시스)

성추행을 시인하며 사퇴한 지 29일 만에 부산경찰청에 출석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피의자 조사에서 성추행 혐의는 대체로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오전부터 조사를 받은 오 전 시장 측은 집무실에서 부하직원을 성추행한 혐의에 대해 법리 적용 등에 대해서는 이견을 보였지만 기본적인 사실관계는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오 전 시장 측은 총선에 영향을 미치는 것을 막기 위해 성추행 사건을 은폐했다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와 지난해 제기된 또 다른 성폭력 의혹에 대해서는 부인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밖에 그는 총선 전 사건 무마 시도(직권남용 혐의), 성추행 무마 대가 일자리 청탁 의혹(직권남용 혐의) 등에 관해 조사를 받았다.

진술 내용을 검토한 경찰은 오 전 시장의 추가 소환 여부와 함께 신병 처리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13시간여 동안 조사를 받고 나온 오 전 시장은 취재진에게 "부산시민 여러분께 실망을 끼치고 특히 피해자분께도 죄송하게 생각한다"며 "경찰 조사에 충실히 임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81,000
    • +0.48%
    • 이더리움
    • 247,700
    • +0.12%
    • 리플
    • 237.9
    • +0.59%
    • 라이트코인
    • 52,100
    • +0.39%
    • 이오스
    • 3,071
    • +0.36%
    • 비트코인 캐시
    • 279,100
    • +1.31%
    • 스텔라루멘
    • 80.22
    • +1.7%
    • 트론
    • 17.77
    • +0.45%
    • 에이다
    • 64.99
    • +3.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5,400
    • -0.75%
    • 모네로
    • 77,350
    • -2.64%
    • 대시
    • 89,050
    • +0.56%
    • 이더리움 클래식
    • 8,220
    • +0.12%
    • 49.87
    • +5.52%
    • 제트캐시
    • 55,700
    • +0.27%
    • 비체인
    • 6.095
    • +11.06%
    • 웨이브
    • 1,278
    • +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8
    • +3.98%
    • 비트코인 골드
    • 10,770
    • +3.06%
    • 퀀텀
    • 1,987
    • +3.87%
    • 오미세고
    • 2,084
    • +9.68%
    • 체인링크
    • 4,684
    • -0.02%
    • 질리카
    • 15.02
    • +20.26%
    • 어거
    • 15,220
    • +2.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