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스스로 목숨 끊은 부천 아파트 관리소장…유족 "주민 갑질 때문"

입력 2020-05-21 20:04

경기도 부천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은 60대 여성 아파트 관리사무소장이 주민에게 갑질을 당해왔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부천 원미경찰서는 아파트 옥상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60대 여성 관리사무소장 A씨 사건을 내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9일 오전 8시 30분께 부천시 한 아파트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 아파트 관리사무소장인 A씨는 아파트 옥상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A씨 거주지에서 업무수첩이 발견되면서 유족들은 A씨가 주민 갑질에 시달려 극단적 선택을 했다고 주장했다.

A씨의 업무수첩에는 ‘공갈협박죄’, ‘배임행위’, ‘문서손괴’ 등 단어가 나열돼 적혀 있었다. 또 ‘잦은 비하 발언’, ‘빈정댐’, ‘여성 소장 비하 발언’ 등의 단어도 담겨 있었다.

A씨 유족들은 경찰에 "A씨가 평소 아파트 관련 민원이 많아 업무상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고 얘기한 적이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내사를 진행해 A씨에게 폭언 등을 한 주민이 특정되면 정식 수사를 벌일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57,000
    • +3.21%
    • 이더리움
    • 256,600
    • +2.93%
    • 리플
    • 239.9
    • -0.33%
    • 라이트코인
    • 53,600
    • +1.52%
    • 이오스
    • 3,120
    • +1.07%
    • 비트코인 캐시
    • 285,400
    • +1.21%
    • 스텔라루멘
    • 81.65
    • +0.83%
    • 트론
    • 18.03
    • +0.78%
    • 에이다
    • 70.99
    • +6.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8,200
    • +1.51%
    • 모네로
    • 79,450
    • +0.38%
    • 대시
    • 90,350
    • +1.23%
    • 이더리움 클래식
    • 8,240
    • +0.61%
    • 49.54
    • +0.53%
    • 제트캐시
    • 57,200
    • +2.97%
    • 비체인
    • 6.448
    • +8.96%
    • 웨이브
    • 1,306
    • +1.2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5.4
    • +3.32%
    • 비트코인 골드
    • 10,980
    • +1.39%
    • 퀀텀
    • 2,033
    • +1.9%
    • 오미세고
    • 1,971
    • -2.18%
    • 체인링크
    • 4,761
    • +1.25%
    • 질리카
    • 14.96
    • +3.17%
    • 어거
    • 15,450
    • +2.32%
* 24시간 변동률 기준